속보
VIP
통합검색

코로나19 백신 희소식, 언택트→컨택트 주도주 바뀔까

머니투데이
  • 황국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0.11.10 10:39
  • 글자크기조절

10일 여행·항공주 급등 vs 인터넷·게임株 약세 가시화... 옥석가리기 진행 전망

씨젠 진단키트 생산시설 모습 / 사진제공=씨젠
사진제공=이미지투데이
미국 대형 제약사 화이자가 개발 중인 코로나19(COVID-19) 백신 후보물질이 예방율 90%의 효과를 보였다는 소식에 10일 한국 증시가 요동을 치고 있다.

올해 코로나19 확산 이후 시장을 주도했던 인터넷·게임 종목들의 약세가 두드러진 반면 여행·항공업종이 강세를 보이는 등 확연히 대조적인 모습을 보이고 있다. 10일 오전 10시10분 현재 NAVER (169,900원 0.00%), 카카오가 각각 3.86%, 3.36% 하락했고 엔씨소프트 (183,300원 ▼3,300 -1.77%), 더블유게임즈, 넷마블 등이 2~3%대 낙폭을 기록 중이다. 반면 대한항공 (22,250원 ▼100 -0.45%), 아시아나항공이 각각 11.7%, 6.33% 올랐고 호텔신라 (55,800원 ▼100 -0.18%), 신세계, 현대백화점 등이 5~6%대 상승세다. 하나투어 (58,800원 ▲600 +1.03%), 모두투어 등 여행주들도 10~11%대 상승률을 나타내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