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SF영화 ‘아이언맨’ 장면이 현실로…손동작으로 홀로그램 조작한다

머니투데이
  • 류준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0.11.11 07:50
  • 글자크기조절

포항공과대 노준석·김영기 교수 연구팀 개발 주도

압력감응형 액정 기반 광변조기를 이용해 가벼운 손가락 터치만으로 매우 빠르게 홀로그램 이미지를 바꿀 수 있다/사진=포항공대 노준석 교수
압력감응형 액정 기반 광변조기를 이용해 가벼운 손가락 터치만으로 매우 빠르게 홀로그램 이미지를 바꿀 수 있다/사진=포항공대 노준석 교수
SF(공상과학)영화 ‘아이언맨’의 주인공 토니 스타크는 손동작만으로 홀로그램 이미지를 자유자재로 움직이면서 아이언맨 슈트를 만든다. 이 같은 장면을 현실로 구현할 새로운 기술이 나왔다.

한국연구재단은 포항공대 노준석·김영기 교수 연구팀이 꿈의 소재로 불리는 메타물질에 액정기술을 접목, 외부자극에 반응하는 ‘초소형 홀로그램 장치’ 개발에 성공했다고 11일 밝혔다. .

메타물질은 자연에 존재하지 않는 인공물질로 투명망토, 슈퍼렌즈, 음굴절 장치 등 새로운 광학기능을 구현할 수 있다.

최근 머리카락 두께의 1000분의1 수준의 초박막·초경량·초소형 광학소자인 메타표면을 이용해 3차원(D) 홀로그래픽 디스플레이, 증강· 가상현실(AR·VR), 혼합현실(MX) 등 미래형 디스플레이를 구현하려는 연구가 활발하다.

하지만 기존 메타표면을 이용한 장치는 한번 소자를 제작하면 그 광학적 특성을 바꿀 수 없어, 처음 프로그래밍된 하나의 이미지만을 공간에 구현하는 데 그쳤다.

이에 연구팀은 외부 자극에 반응해 광학적 특성을 쉽게 바꿀 수 있는 액정을 메타물질에 접목했다. 메타표면에 특별하게 고안된 액정 기반 광변조기를 결합, 액정 셀의 재료, 셀 두께 및 액정 초기 배열 등 디자인에 따라 손가락 터치, 전압, 열과 같은 다양한 외부 자극에 반응하도록 한 것.
액정 기반 광변조기와 메타표면이 결합된 가변형 초소형 홀로그램 장치 모식도. 외부 자극에 따라 액정 분자 배열이 달라지며, 광변조기를 투과하는 빛의 편광 상태를 조절할 수 있다. 이에 따라 공간 상에 생성되는 홀로그램 이미지가 전환될 수 있다/사진=포항공대 노준석 교수
액정 기반 광변조기와 메타표면이 결합된 가변형 초소형 홀로그램 장치 모식도. 외부 자극에 따라 액정 분자 배열이 달라지며, 광변조기를 투과하는 빛의 편광 상태를 조절할 수 있다. 이에 따라 공간 상에 생성되는 홀로그램 이미지가 전환될 수 있다/사진=포항공대 노준석 교수

연구팀에 따르면 실제 전압에 반응하도록 고안된 액정을 접목한 경우 0.8V 또는 1V에 전압을 걸어주면, 수 밀리초 이내(1밀리초=0.001초)로 홀로그램 이미지를 빠르게 변환할 수 있었다.

또 온도에 반응하는 액정을 접목한 장치는 47도 이상이 되면 홀로그램 이미지가 스위칭 됐다.

터치에 반응하도록 디자인된 장치는 10kPa에서 0.01MPa 사이의 가벼운 손가락 터치만으로도 홀로그램 이미지를 빠르게 바꿀 수 있었다.

특히, 450nm~700nm대 파장을 갖는 가시광선 영역에서 매우 선명한 홀로그램 이미지를 생성했다.

연구팀은 앞으로 이 장치를 미생물이나 화학물질을 검출하는 센서에 접목하기 위한 연구를 지속할 계획이다.

노 교수는 “이번에 개발한 초소형 홀로그램 장치는 고화질 홀로그래픽 비디오 재생 광학 소자, 온도감응형 홀로그램 센서, 미래형 인터랙티브·햅틱 홀로그램 기술을 앞당길 실마리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번 연구 성과는 국제학술지 ‘어드밴스드 머티리얼즈’에 게재됐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IRA 기대 너무 컸나"…배터리 3사 '세 감면 규모' 분석 돌입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제 3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