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전북대 주광돈 주무관, ‘농촌 봉사활동’ 농림부 장관상 수상

  • 뉴스1 제공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0.12.17 10:34
  • 글자크기조절

고창지역 독거노인, 다문화가정 등 봉사 앞장 선 공로

전북대 주광돈 주무관© 뉴스1
전북대 주광돈 주무관© 뉴스1
(전북=뉴스1) 임충식 기자 = 전북대학교(총장 김동원)는 주광돈 주무관이 지역 봉사에 앞장 선 공로로 농림축산식품부 장관상을 받았다고 17일 밝혔다.

주 주무관은 전북대 고창캠퍼스에 근무하면서 농촌 독거노인 및 다문화가정 헌집 고쳐주기 봉사활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한 공로로 수상자로 선정됐다.

올해는 정읍 김명관 고택 등 문화재 주변 정비사업을 실시하고, 오공마을 헌집수리와 도로정비, 벽화 등을 그려주는 봉사활동을 펼쳤다.

최근에는 고창에 사는 다문화 가정인 베트남 출신 판티투힌씨가 어렵다는 소식을 듣고 집수리에 나서기도 했다.

주광돈 주무관은 “고창캠퍼스에 근무하면서 이웃의 따뜻한 정을 오히려 더 받는 것 같다”며 “코로나19로 더욱 힘든 지역민들을 위해 보탤 수 있는 작은 힘이나마 보태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뉴스1코리아,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강남 세브란스, 소방에 "응급실 이송자제" 공문 보냈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