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통합검색

선문대, '제57회 춘계대학축구연맹전' 우승

대학경제
  • 권태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3.08 09:11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선문대, '제57회 춘계대학축구연맹전' 우승
선문대학교가 지난 7일 경남 통영에서 열린 대학 축구 대회 '제57회 춘계대학축구연맹전' 통영기 결승전에서 전주대를 3대 1로 꺾고 우승을 차지했다.

안익수 감독이 이끄는 선문대는 지난해 U리그 왕중왕전 우승을 비롯해 축구 강호로 명성이 높지만, 춘계대학축구연맹전 우승과는 인연이 없었다. 지난 2010년 준우승 이후 결승전에 오르지 못하다 이번에 처음으로 우승했다.

선문대는 전반 11분 홍석현이 선제골을 넣으면서 기선을 제압했고, 전반 추가시간 김신진의 추가 골로 후반을 편안하게 준비했다. 기세를 이어 김신진이 후반 시작 5분 만에 멀티골을 성공시키면서 사실상 승부를 갈랐다.

전주대는 후반 40분 장승현이 페널티킥을 침착하게 성공하면서 만회골을 터트렸다. 그러나 경기에 변화를 주기엔 시간이 부족했고, 결국 선문대가 3대 1로 승리했다.

앞서 선문대는 2019년 전국추계연맹전 준우승을 시작으로 지난해 U리그 왕중왕전 우승, 올해 첫 대회인 춘계연맹전에서도 우승을 차지하며 다시 한번 '영광 재현'을 이뤄가고 있다.

안 감독은 "나의 지도 방식을 믿고 응원한 황선조 총장님을 비롯한 대학 관계자에게 감사하다"면서 "그간의 고생이 우수한 성과로 이어져 기쁘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우리 선수들은 더 높은 무대에 도전해야 하기에 여기에 안주하지 말고 더욱 노력하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테슬라·폭바 위협에도 K-배터리 "오히려 기회" 외치는 이유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머니투데이 수소대상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