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제2비트코인' NFT, 내 SNS에서 손쉽게 거래한다

머니투데이
  • 최태범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04.04 11:08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제2비트코인' NFT, 내 SNS에서 손쉽게 거래한다
앞으로 개인의 인스타그램·페이스북·유튜브·틱톡 등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 계정을 통해 NFT(Non-Fungible Token, 대체 불가능한 토큰)를 손쉽게 거래할 수 있게 될 전망이다.

4일 블록체인 기술기업 블로코의 자회사 블로코XYZ에 따르면 웹과 모바일에서 사용 가능한 디지털 콘텐츠 명함 서비스인 ‘CCCV’에 오픈소스 블록체인 플랫폼인 아르고(AERGO) 기반의 NFT 기능이 오는 5월 중 탑재된다.

NFT 기능이 탑재된 CCCV에 가입하면 이용자는 생성된 NFT 링크를 자동으로 받게 된다. 이를 통해 콘텐츠 관련 거래를 손쉽게 할 수 있게 된다. 디지털 콘텐츠 크리에이터가 CCCV 페이지를 활용해 NFT 작품을 판매할 수 있다는 얘기다.

예를 들어 유튜버가 자신의 프로필이나 콘텐츠에 CCCV 페이지 아웃링크를 걸어두면 구독자 등 방문자들은 해당 링크로 접속해 해당 유튜버가 판매용으로 제작한 NFT 콘텐츠를 확인·구매할 수 있다.

CCCV는 지난해 10월 출시 이후 누적 이용자 21만명을 돌파했다. CCCV에서는 △무제한 링크 모음·관리 △커스텀 뱃지 기능 △온라인 콘텐츠 명함 기능 등이 제공된다. 모든 기능들은 무료로 사용할 수 있다.

블록체인XYZ는 향후 CCCV를 통해 디지털 크리에이터가 자신의 콘텐츠에 대한 정확한 가치를 부여하고 유통할 수 있는 마켓도 제공할 계획이다. 5월 중 유명 미술품·작가·미술관 분야에서 1차 NFT를 준비 중이며 분야는 점진적으로 확대할 예정이다.

김경훈 블로코XYZ 대표는 “2018년 NFT와 유사한 갓츄라는 콘텐츠 가치 후원을 위한 서비스를 제공하며 시장 가능성을 확인한 바 있다”며 “다년간의 서비스 경험을 바탕으로 NFT를 누구나 쉽게 이용하고 거래할 수 있는 플랫폼을 만들겠다”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만0세 月70만원·만1세 月35만원 '부모급여' 생긴다…소급 적용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꾸미
제 1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_220530_220613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