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다산네트웍스, 최대주주 솔루에타로 변경 "189.5억원 현금도 확보"

머니투데이
  • 김건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1.05.31 19:09
  • 글자크기조절
다산네트웍스 (3,985원 ▼20 -0.50%)는 31일 시간외 대량매매 주식거래를 통해 최대주주가 솔루에타 (1,762원 ▼17 -0.96%)로 변경됐다고 공시했다.

기존 최대주주 다산인베스트가 보유한 다산네트웍스 주식 가운데 400만주(11.4%)를 솔루에타에 매각하고, 다산네트웍스는 보유 중인 솔루에타 지분 전량인 389만535주(29.9%)를 다산인베스트에 매각, 현금 약 189억5000만원을 확보했다.

이번 지분변경을 통해 다산인베스트-솔루에타-다산네트웍스의 지배구조를 갖추게 된다.

회사 측은 "솔루에타 지분 매각을 통해 확보한 189억5000만원의 자금은 재무구조 개선 및 사업 경쟁력 강화를 위한 투자재원으로 사용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디퍼아, 준공 승인 안 났는데…"대출 가능" 은행 줄 선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