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가세연, 이번엔 전지현 이혼설?…전지현측 "사실무근, 강력 대응"

머니투데이
  • 이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207,466
  • 2021.06.03 06:55
  • 글자크기조절
배우 전지현 /사진=머니투데이 DB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가 한예슬 남자친구 과거 폭로에 이어 '전지현 이혼설'을 다뤘다. 이에 대해 전지현측은 사실무근이라며 강력 대응하겠다는 입장을 밝혔다.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이하 '가세연')은 지난 2일 '전지현 이혼설 실체(전지현 자산 870억대), 남편 최준혁과 별거 중?'이라는 제목의 방송에서 배우 전지현의 이혼설에 대해 언급했다.


이날 방송에서 김용호는 "전지현의 이혼설이 나온 것은 지난해 12월인데 6개월 간 봉합이 되지 않은 것 같다"며 "남편이 '전지현 남편 하기 싫다'며 집을 나간 것으로 안다"고 폭로했다.

이어 "전지현 남편이 가출을 했는데, 전지현은 이혼을 원치 않고 있는 입장"이라며 "지금 광고 계약된 데만도 수십 곳이라 위약금이 어마어마 할 것"이라고 추정했다.

김용호는 "과거 사망한 故 최진실도 이혼 당시 광고 위약금이 어마어마했다"고 지적했고, 강용석은 "사망 뒤에는 아이들에게 이 위약금을 청구한 걸로 안다. 안 갚고는 연예인 생활을 할 수 없다"고 전했다.


강용석은 이어 "전지현이 이혼한다면 전지현이 찍은 광고가 수십개인데, 10억대 광고비를 받는다 해도 위약금 30억씩 물어주면 건물 2~3채는 팔아야 할 것"이라고 했다.

김용호는 "전지현이 외국으로 이민을 고려하고 있다는 얘기도 들었다. 어떻게든 봉합을 하고 싶은 것"이라며 "전지현 입장에서는 '대한민국 톱스타'라는 자존심이 있는데 남편이 '나 전지현 싫어, 전지현 남편하기 싫어' 이래버리면 최고라는 자존심에 금이 나는 것"이라고 했다.
그러면서도 "제일 쓸데 없는 일이 연예인 걱정이다"라고 덧붙이기도 했다.

이에 대해 전지현은 남편인 알파자산운용 최준혁 대표와의 이혼설을 부인했다.

전지현 소속사 문화창고 측은 3일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에서 방송된 전지현 배우의 이혼설 및 별거설과 관련한 루머에 대해 해당 방송에 언급된 그 어떤 내용도 사실무근임을 분명히 밝힌다"고 공식 입장을 발표했다.

소속사 측은 "현재 온라인을 통해 사실과 다른 내용이 무분별하게 확산되고 있으며 '가로세로연구소' 방송 및 지라시에서 파생된 의도적인 악성 루머가 생성 및 게시되는 것을 확인했다"며 "사실이 아닌 왜곡된 정보에 대한 정확한 사실관계를 규명하고자 하며 사실과 다른 기사 및 댓글 등을 통한 허위사실 유포에 대해서 강력한 법적 조치를 취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11만1600원→44만6500원…미국 소녀도 개미도 '감동 눈물'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