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메디톡스 '메디톡신', 대만 시판 허가 획득…'화교 시장 공략 시동'

머니투데이
  • 박다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1.06.25 10:09
  • 글자크기조절

대만 시장 발판으로 '동남아 화교 경제권'에서 지속 성장 목표

메디톡스 본사 전경
메디톡스 본사 전경
메디톡스 (184,000원 ▼1,200 -0.65%)가 대만에서 '메디톡신'의 시판 허가를 획득하며, 동남아 화교 경제권 공략에 본격 나선다.

메디톡스는 지난 24일 대만 식품의약국(TFDA)으로부터 보툴리눔 톡신 제제 '메디톡신(수출명 뉴로녹스)' 100단위, 200단위 시판 허가에 대한 공식 승인을 통보받았다고 25일 밝혔다.

메디톡스는 대만 의료기기 업체 디엠티(DMT)'사와 합작법인 '메디톡스 타이완(Medytox Taiwan)'을 설립하고 브랜드 인지도를 꾸준히 강화해왔다. 이번 허가로 메디톡스와 DMT사는 보툴리눔 톡신 제제 '메디톡신'과 지난해 허가받은 히알루론산 필러 '뉴라미스 볼륨 리도카인'을 연내 출시하고 대만을 중심으로 동남아 화교권 시장 선점에 집중할 방침이다.

지난 2016년 코트라(KOTRA)가 발행한 '대만 진출전략 보고서'에 따르면 대만은 '동남아 화교(華僑) 경제권' 진출을 위한 중요 거점 국가로 평가된다. 특히 동남아 화교의 자산 규모는 전 세계 화교 자산의 3분의 2에 달하며 동남아 전체 산업과 교역에 미치는 영향이 매우 크다.
메디톡스 관계자는 "이번 허가 획득으로 메디톡스의 톡신 제제와 필러 제품 모두가 대만에 본격 진출하게 됐다는데 큰 의의가 있다"며 "대만에서의 성공은 메디톡스가 동남아 시장에서 성장할 기폭제가 될 수 있는 만큼 DMT와 함께 현지 맞춤형 마케팅을 공격적으로 선보이겠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AI 파티, 외면하자니 고통 vs 지금이라도 뛰어 들자니 두려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