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캔디스 스와네포엘, 전신 밀착 슈트 입고…착시 패션 '깜짝'

머니투데이
  • 마아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1,813
  • 2021.07.07 12:05
  • 글자크기조절

제74회 칸 국제영화제 참석한 모델 캔디스 스와네포엘

모델 캔디스 스와네포엘 /사진=AFPForum
'빅토리아 시크릿'의 간판 모델로 활약했던 남아프리카 공화국 출신 모델 캔디스 스와네포엘이 칸 국제영화제 레드카펫 행사에서 아찔한 패션을 선보였다.

지난 6일(현지시간) 프랑스 칸 뤼미에르 대극장에서 열린 제74회 칸국제영화제 개막식 레드카펫에는 캔디스 스와네포엘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이날 캔디스는 마치 속이 다 비치는 것처럼 보이는 누드톤의 전신 밀착 슈트를 입고 레드카펫을 밟앗다.

특히 캔디스는 두 아이의 엄마임이 믿기지 않는 군살 제로 몸매를 뽐내 시선을 사로잡았다.

세계적인 슈퍼모델이기도 한 캔디스 스와네포엘은 란제리 브랜드 빅토리아 시크릿은 물론 다수의 하이엔드 브랜드의 런웨이에 오르며 입지를 다진 인물이다.


캔디스는 2015년 10년간 연애했던 모델 헤르만 니콜리와 약혼해 슬하에 두 아들을 뒀으나 2018년 결별했다.

한편 제74회 칸국제영화제에는 배우 송강호가 전도연에 이어 2번째로 경쟁부문 심사위원에 위촉됐다. 이병헌은 대한민국 배우 최초로 칸국제영화제 폐막식 하이라이트인 경쟁부문 시상자로 낙점됐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최고금리 인하 '역풍'…"불법 사금융 이자부담 24.4조"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