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형부랑 아무짓 안했어"…안영미, 윤형빈과 관계 해명한 이유

머니투데이
  • 전형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75,913
  • 2021.09.29 16:09
  • 글자크기조절
/사진=안영미 인스타그램
코미디언 안영미가 정경미의 남편 윤형빈과 관계에 대해 해명했다.

29일 안영미는 SNS에 "기자님이 급하셨나 보다"라는 글과 함께 한 연예매체 기사를 공유했다.


기사는 윤형빈이 최근 창업했다는 내용. 제목에 아내 정경미 이름이 아닌 '안영미♥'를 달아 문제가 됐다. 윤형빈은 지난 2013년 동료 코미디언 정경미와 7년의 연애 끝에 결혼한 바 있다.

이에 대해 안영미는 글 말미에 "경미언니 나 형부랑 아무 짓도 안 했어"라는 해시태그를 달고 해명했다.

한편 안영미는 지난해 2월 외국계 기업에서 근무하는 비연예인과 혼인 신고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라인' 꺼낸 尹, 기시다에 "한일관계와 별개"…무엇을 노렸나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