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유동골뱅이맥주' 더쎄를라잇브루잉, 40억원 추가 투자 유치

머니투데이
  • 박미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1.10.29 16:58
  • 글자크기조절
더쎄를라잇브루잉 CI/사진= 더쎄를라잇브루잉
더쎄를라잇브루잉 CI/사진= 더쎄를라잇브루잉
수제맥주 스타트업 더쎄를라잇브루잉이 40억원 규모의 시리즈A2 추가 투자 유치를 마무리했다고 29일 밝혔다. 누적 투자 유치액은 약 75억원이며 추가 투자 유치도 진행되고 있다.

이번 투자사는 기존 투자사와 코스닥 상장사 다산네트웍스의 자회사 다산벤처스, 마젤란기술투자, 티인베스트먼트 등이다. 이번 시리즈A2 투자는 타 회사 투자와 달리 보통주 투자로 진행됐다. 기발행 주식은 모두 보통주로 전환됐다.

더쎄를라잇브루잉은 '불닭망고에일' '유동골뱅이맥주' '쥬시후레쉬맥주' '스피아민트맥주' 등 다양한 협업 제품을 내놓은 수제맥주 회사다. '로켓필스'와 '마시라거'도 출시해 전국 편의점과 마트 채널에 공급하고 있다. 이를 기반으로 올해 매출은 지난해 대비 1500% 늘었다.

더쎄를라잇브루잉의 전동근 대표는 25세에 창업을 시작해 현재 29세로 업계 최연소 대표이사다. 빠른 의사결정과 실행력으로 시장점유율을 빠르게 확대하고 있는 것으로 평가된다. 한국우주과학회와 후원 약정을 통해 우주산업 관련 마케팅을 진행하고 있다.

전동근 대표는 "자기자본 보충과 프로젝트파이낸싱(PF), 국가보조금 등을 기반으로 3년간 500억원 투자를 단계적으로 진행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쎄를라잇브루잉은 세계 각지의 파트너와 공급 총판 계약을 맺고 원재료를 수입해 수제맥주 양조장과 펍을 운영하며 약 30가지의 수제맥주를 생산·유통하는 맥주 벤처 기업이다. 2017년 설립됐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3억불 베팅했는데 종목마다 하락… 마이너스의 손 언제까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