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COP26 "2040년 100% 무공해차 전환" 선언...한국은 참여안해

머니투데이
  • 세종=민동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1.11.10 11:00
  • 글자크기조절
7일 경기 고양시 킨텍스에서 열린 '2021 그린뉴딜 엑스포' 현대자동차 부스를 찾은 관람객들이 수소, 전기차를 둘러보고 있다. /사진=홍봉진 기자 honggga@
제26차 유엔기후변화협약 당사국총회(COP26) 의장국인 영국이 2040년 전세계 신차 판매의 100%를 무공해 자동차로 전환하는 것을 내용으로 하는 공동선언을 추진한다. 한국은 큰 맥락에서 무공해차 전환을 지지하지만 이번 공동선언에는 참가하지 않기로 했다. 2050 탄소중립 목표 달성을 위해 무공해차 전환이 중요하지만 전환과정에서 국내 산업의 피해가 우려되는 만큼 속도조절이 필요하다는 이유에서다.


산업통상자원부는 영국 글래스코에서 열린 COP26에서 영국이 주도하는 '100% 무공해 자동차로의 전환 가속화에 대한 COP26 공동 선언'에 참여하지 않을 방침이라고 10일 밝혔다.

공동선언의 주요 내용은 '2035년까지 주요 시장(leading market-미국, 중국, EU, 일본), 2040년까지 전 세계 시장에서 신차 판매는 100% 무공해 자동차가 되도록 노력(work towards)한다'다. 국가 이외에도 지방정부, 기업, 금융기관 등의 참여도 가능하다. 네델란드, 룩셈부르크, 아일랜드, 핀란드, 리투아니아, 폴란드, 스웨덴, 노르웨이, 캐나다, 아르헨티나, 인도 등이 정부차원에서 서명에 참여하기로 했다. 기업 중에는 볼보, 다임러, BYD, 재규어 & 랜드로버 등이 이름을 올린다.

한국은 중앙정부의 불참에도 서울, 울산, 세종, 제주, 강원, 충남 6개 지방자치단체는 지자체장의 수송분야 탄소중립 의지 등을 바탕으로 지방정부 차원에서 개별 참여키로 했다.

산업부 관계자는 "무공해차 전환에 대한 큰 맥락에서는 동의 하지만, 달성 시기에 대해서는 좀 더 논의가 필요하다는 입장"이라며 "독일, 일본 등 주요 자동차 생산국도 우리와 유사한 이유에서 서명하지 않을 예정인 것으로 파악하고 있다"고 말했다.


산업부는 다만 글로벌 무공해차 전환 논의에는 지속적으로 협력키로 했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김효은 기후변화대사는 이날 영국 글래스고에서 개최될 제4차 ZEVTC(Zero Emission Vehicle Transition Council)회의에 참석해 △글로벌 차원의 무공해차 전환△지속가능한 공급망 구축 등 수송 분야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협력 방안 등을 논의한다.

이중 글로벌 차원의 무공해차 전환 세션에서 김 대사는 한국의 수송 부문 탄소중립 실천 계획을 설명하고, 개발도상국의 무공해차 전환 지원방안에 대해 언급했다. 한국은 2030년 NDC(국가온실가스감축목표)를 기존 26.3%에서 40% 감축으로 상향했다. 이에 따라 수송 부문도 2030년까지 18년 대비 37.8% CO2 감축이 필요한 상황이다.

이와 과련 김 대사는 "한국은 온실가스·연비 규제, 저공해차 보급목표제 등을 강화하고 사업용 차량 우선전환, 보조금·세제 인센티브 부여, 충전 인프라 확충 등을 통해 전기차·수소차 보급을 가속화해 나갈 계획"이라며 "내년부터 인도네시아를 대상으로 ODA(공적개발원조)사업에 착수하고 앞으로 점차 대상국가를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지속가능한 공급망 구축세션에서 김 대사는 한국은 글로벌 배터리 시장점유율 1위(39.8%, 20년) 국가로서 지속가능한 배터리 생태계 구축에서도 한국의 역할이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는 "한국은 탄소저감 공정 및 배터리 성능 개선 기술개발, 사용후 배터리 성능·안전 평가 시스템 마련, 배터리 수거 및 재활용 인프라 구축 등 배터리 전주기 차원의 탄소저감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앞으로 국제사회의 논의에 적극 참여하고, 이러한 한국의 정책적 노력과 사례를 적극 공유해 나갈 계획임"이라고 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개미들 또 '테마주' 우르르?… 호재도 없는 초전도체 10% 급등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