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한혜진 "전 남친 되게 괜찮아, 이별 뒤 연락했다 차여"…혹시 그 분?

머니투데이
  • 전형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82,511
  • 2021.12.08 13:16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KBS Joy '연애의 참견3'
/사진=KBS Joy '연애의 참견3'
방송인 한혜진이 헤어진 남자친구를 언급하며 "되게 괜찮은 사람이었다"고 칭찬했다.

지난 7일 방송된 KBS Joy '연애의 참견3'에서 한혜진은 '이별한 연인에게 다시 연락해본 적이 있냐'는 물음에 "있다"고 답했다.

그는 "나는 내가 헤어지자고 얘기해놓고 다시 연락해본 적이 있다"며 "그때 그 사람이 나를 안 받아줬다. 그런데 생각해보면 그 사람 되게 괜찮은 사람이었다"고 말했다.

KBS Joy '연애의 참견3'
KBS Joy '연애의 참견3'

한혜진의 칭찬에 서장훈은 "안 받아줬으니까 그런 생각이 들고, 그 사람이 그리운 것"이라고 분석했다.

김숙은 "마지막 기억이 좋을 거다. 자기가 찼으니까 미안함도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혜진 역시 둘의 말에 반박하지 못하며 크게 웃었다.

한편, 한혜진은 2018년 초 MBC '나 혼자 산다'를 통해 인연을 맺은 방송인 전현무와 연애를 시작했으나 같은 해 12월 결별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이자만 年130만원 더낸다…벼락거지 피하려던 영끌족 비명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