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캠시스, 이엔플러스-유시테크와 그래핀 적용 초소형 전기차 배터리 개발

머니투데이
  • 김건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5,885
  • 2022.01.11 09:16
  • 글자크기조절
10일 성남시 소재 이엔플러스 판교지점에서 진행된 MOU 체결식 이후 (왼쪽부터) 유시테크놀로지 김제은 대표, 이엔플러스 박종성 부회장, 쎄보모빌리티 박영태 대표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10일 성남시 소재 이엔플러스 판교지점에서 진행된 MOU 체결식 이후 (왼쪽부터) 유시테크놀로지 김제은 대표, 이엔플러스 박종성 부회장, 쎄보모빌리티 박영태 대표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캠시스 (1,489원 ▼11 -0.73%)의 전기차 사업부문 자회사 쎄보모빌리티는 이차전지 제조기업 이엔플러스 (3,030원 ▲15 +0.50%), 에너지 전문 벤처기업 유시테크놀로지와 '초소형 전기차 전용 배터리 연구개발'을 위한 3자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1일 밝혔다.

지난 10일 오후 이엔플러스 판교지점에서 열린 이번 협약식은 쎄보모빌리티 박영태 대표, 이엔플러스 박종성 부회장, 유시테크놀로지 김제은 대표가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쎄보모빌리티는 초소형 전기차 CEVO(쎄보)-C SE를 실증 차량으로 지원하고 전기차 관련 데이터 및 기술도 공유할 예정이다. 이엔플러스와 유시테크놀로지는 에너지밀도가 높고, 내구성이 뛰어난 그래핀 소재를 적용해 리튬 계열 배터리보다 화재 안전성이 우수하고, 수명이 길어진 배터리를 개발한다. 이를 통해 초소형 전기차의 충전시간을 단축시키고 주행거리도 늘어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엔플러스는 전기차의 이차전지와 도전재(이차전지 제조에 들어가는 탄소나노튜브와 그래핀 융합 신소재), 방열패드, 경량화 소재 등 배터리 관련 핵심 소재 및 부품 제조 전문기업이다. 유시테크놀로지는 완전 독립형 태양광 충전 LED(발광다이오드) 가로등과 같은 에너지 저장장치와 응용제품을 개발 생산하는 전문 벤처기업이다.

박영태 대표는 "이번 MOU를 통해 전기차의 핵심인 배터리 관련 노하우를 상호 교환하고 성능을 향상시킴으로써 초소형 전기차를 포함한 E모빌리티(e-mobility) 업계 발전의 소중한 밑거름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쎄보모빌리티는 전기 모빌리티 시대 도래에 대응하기 위해 열린 자세로 협업을 지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디퍼아, 준공 승인 안 났는데…"대출 가능" 은행 줄 선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