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제니와 결별설' 지드래곤, SNS에 의미심장 글…20분만에 삭제

머니투데이
  • 차유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37,715
  • 2022.05.26 14:47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사진=지드래곤 인스타그램 캡처
/사진=지드래곤 인스타그램 캡처
그룹 빅뱅의 멤버 지드래곤이 의미심장한 글을 SNS(소셜네트워크서비스)에 올렸다가 삭제했다.

26일 지드래곤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사진 한 장을 올렸다.

사진에는 지드래곤의 뒷모습과 함께 영어 자막이 쓰여있었다. 영어 자막은 "This moment is what I have dreamed of since I was little(이 순간은 내가 어렸을 때부터 꿈꿔왔던 순간이다)"이라는 내용이었다.

해당 게시물은 지드래곤이 최근 블랙핑크 멤버 제니와 결별설에 휩싸인 후 처음으로 올리는 게시물이라 눈길을 끌었다. 그러나 지나친 관심에 부담이 컸는지 지드래곤은 이를 20여분 만에 삭제했다.

(왼쪽부터) 지드래곤-제니-뷔 / 사진=머니투데이
(왼쪽부터) 지드래곤-제니-뷔 / 사진=머니투데이

지드래곤은 지난해 2월 제니와 열애설이 불거졌다. 두 사람의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사생활이라 확인이 어렵다"고 의혹을 일축했지만 제니가 지드래곤의 집을 방문한 사진이 공개되면서 두 사람의 열애는 기정사실화됐다.

이후 이달 초 지드래곤이 제니의 SNS 계정을 언팔로우(팔로우 중지)했다는 사실이 알려지면서 결별설이 제기됐다. 이에 맞물려 지난 23일 제니가 그룹 방탄소년단(BTS) 멤버 뷔와 열애설에 휩싸이면서 누리꾼들 사이에서는 갖가지 루머들이 언급됐다.

뷔-제니가 제주도에서 휴가를 즐기고 있다는 의혹이 제기된 사진 /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네이트 판 캡처
뷔-제니가 제주도에서 휴가를 즐기고 있다는 의혹이 제기된 사진 /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네이트 판 캡처

이에 대해 YG엔터테인먼트와 빅히트 뮤직 양측 모두 별다른 입장을 내지 않고 있다. 침묵으로 일관했던 제니와 뷔는 열애설 이틀 만인 25일 SNS 활동을 재개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개미 금기어 된 삼전·카카오...'반려주식' 죽기 전 팔 수 있나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꾸미
제 1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_220530_220613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