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연료 누유, 접촉 불량‥BMW·볼보 등 수입차 29종 리콜

머니투데이
  • 이소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2.06.16 06:00
  • 글자크기조절
국토교통부는 비엠더블유코리아, 볼보트럭코리아, 에프엠케이, 볼보자동차코리아에서 제작 또는 수입·판매한 총 29개 차종 8117대에서 제작결함이 발견돼 자발적으로 시정조치(리콜)한다고 16일 밝혔다.


비엠더블유코리아에서 수입·판매한 BMW X4 xDrive20d M Sport Package 등 23개 차종 6684대는 연료필터 히터 내부의 밀봉 불량으로 연결부위에서 소량의 연료가 누유돼 시동이 걸리지 않을 가능성이 확인됐다. 오는 17일부터 비엠더블유코리아 공식 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수리(개선된 부품 교체)를 받을 수 있다.

볼보트럭코리아에서 수입, 판매한 FM 카고 등 4개 차종 1295대(판매이전 포함)는 차량통신 제어장치의 소프트웨어 오류로 앞 유리 와이퍼가 작동되지 않아 안전에 지장을 줄 가능성이 확인됐다. 17부터 볼보트럭코리아 공식 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수리(소프트웨어 업데이트 등)를 받을 수 있다.

에프엠케이에서 수입, 판매한 마세라티 르반떼 GT 하이브리드 92대(판매이전 포함)는 연결부 접촉 불량으로 하이브리드 시스템이 정상적으로 작동되지 않아 안전에 지장을 줄 가능성이 확인됐다. 16부터 에프엠케이 공식 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수리(부품 수리)를 받을 수 있다.

볼보자동차코리아에서 수입, 판매한 XC40 Recharge Twin 46대는 가속페달센서 일부 연결배선의 방수 불량으로 가속페달을 작동하더라도 가속이 제대로 되지 않아 안전에 지장을 줄 가능성이 확인됐다. 오는 30부터 볼보자동차코리아 공식 서비스센터에서 무상으로 수리(부품 수리 등)를 받을 수 있다.


이번 결함시정과 관련해 각 제작사에서는 자동차 소유자에게 우편 및 휴대전화 문자로 시정방법 등을 알리게 된다. 결함시정 전에 자동차 소유자가 결함내용을 자비로 수리한 경우에는 제작사에 수리한 비용에 대한 보상을 신청할 수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환율 1400원 터치, 주가 출렁…'新3고' 먹구름 낀 한국 경제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