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조영남 이혼 2번한 이유는? "첫 번째는 내가 바람, 두 번째는…"

머니투데이
  • 차유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41,724
  • 2022.06.19 11:10
  • 글자크기조절
가수 조영남 /사진=MBN '속풀이쇼 동치미' 방송화면 캡처
가수 조영남 /사진=MBN '속풀이쇼 동치미' 방송화면 캡처
가수 조영남이 이혼을 두 번 하게 된 이유를 공개했다.

18일 방송된 MBN '속풀이쇼 동치미'에는 가수 조영남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조영남은 '전처들에게서 상처받은 적이 있느냐'는 물음에 "전혀"라며 "내가 상처 주는 스타일"이라고 답했다.

이어 "그쪽에서는 나한테 전혀 (상처 준 적이 없다)"라며 "내가 바람피워서 일방적으로 나가라고 해서 나간 것"이라고 이혼 사유를 설명했다.

그는 또 최홍림이 "아내가 '동치미' 촬영을 마치고 귀가하면 누가 출연해 무슨 이야기를 했는지 매번 질문을 늘어놓는다"고 불만을 토로하자 "'저 여자가 아직도 날 좋아하는구나' 그렇게 이해를 해봐라"고 조언했다.

/사진=MBN '속풀이쇼 동치미' 방송화면 캡처
/사진=MBN '속풀이쇼 동치미' 방송화면 캡처

이에 최홍림이 "그렇게 잘 아시는 분이 왜 이혼을 두 번이나 하셨냐"고 묻자 조영남은 "첫 번째 이혼은 내가 바람피워서 하고, 두 번째는 나는 배다른 자식을 낳고 싶지 않은데 아이를 가져야 한다고 그래서 이혼했다"고 털어놨다.

한편, 조영남은 1974년 배우 윤여정과 결혼했으나 조영남의 외도로 1987년 이혼했다. 이후 그는 1995년 백모씨와 재혼했으나 다시 이혼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공사비 더 달라고?" 날벼락…공사비 폭등이 불러올 후폭풍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