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압타바이오, 당뇨병성 신증 치료제 2상 통계적 유효성 입증

머니투데이
  • 정기종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2.07.29 14:36
  • 글자크기조절

세계 최초 산화스트레스 조절 당뇨병성 신증 치료제 'APX-115'
전세계적으로 허가 받은 치료제 부재…"기술수출 등 유리한 고지 확보"

압타바이오 (5,780원 ▼210 -3.51%)는 당뇨병성 신증 치료제 '아이수지낙시브'(APX-115) 임상 2상에서 통계적 유효성을 입증했다고 29일 밝혔다.


압타바이오가 임상 2상 결과를 발표한 당뇨병성 신증은 현재 전세계적으로 허가 받은 치료체가 없는 상태다. 때문에 질환 발생시 고혈압 치료제인가 처방되고 있다. 또 예방을 위해 RAS(레닌-안지오텐신계)억제제가 사용되고 있으나 근본적인 치료제가 아닌 탓에 새로운 치료제 개발에 대한 수요가 크다.

회사 측에 따르면 이번 임상 2상은 유럽 4개국 16개 병원에서 진행됐다. 제2형 당뇨병성 신증 환자 중 약물 투약군 68명과 위약군 72명 총 140명을 대상으로 아이수지낙시브 400mg 또는 위약을 1일 1회 경구 투여해 유효성 및 안전성을 12주 동안 평가했다.

회사는 임상 2상을 통해 신장 질환을 평가하는 주요 바이오마커인 UACR(소변 알부민-크레아티닌비율)이 위약군에서는 약 3% 미만 감소한 것을 확인했다. 반면, 아이수지낙시브 투여군에서는 기저치 대비 약 20% 이상 UACR을 감소(P<0.05)시킨 것으로 확인됐다. 또 신손상의 중요한 지표인 사구체여과율(eGFR)이 낮은 중등도 이상의 신증 환자(eGFR<45)에서 위약군 대비 50% 이상 통계적으로 유의하게 UACR을 감소(P<0.05)시켰고, eGFR(사구체여과율)은 약 20% 이상 증가한 것을 확인했다.

특히 APX-115 약물 순응군(44명)에서는 위약군 대비 UACR 30% 이상 통계적으로 유의하게 감소(P<0.05)하는 결과가 도출됐다. 현재까지 중등도 이상의 신증환자에서 효과가 있는 치료제는 없으며, 효과가 확인된 치료제로는 APX-115가 유일하다. 안전성 결과에서도 아이수지낙시브는 위약군과 이상반응 발현율 차이는 없었으며, 발생율도 5% 미만으로 모두 투약기간 중 회복됐다. 이상증상 및 증후는 보고되지 않았다.


압타바이오는 이번 임상 2상 결과 도출을 통해 NOX 플랫폼 파이프라인에 대한 가치평가가 새롭게 이뤄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특히 아이수지낙시브와 같은 물질을 기반으로 개발 중인 코로나치료제, NASH(비알콜성지방간염) 치료제, 황반변성치료제, 당뇨성망막병증 치료제에 대한 임상 성공 가능성도 커졌다는 평가다. 이번 당뇨병성 신증 임상 2상의 자세한 연구 결과는 오는 11월 미국신장학회에서 발표될 예정이다.

당뇨병성 신증은 고혈당 및 산화성스트레스 등 여러 인자들에 의해 신장의 사구체에 구조적이고 기능적인 장애를 일으키는 진행성 신장 질환으로, 신부전증의 원인으로도 알려져 있다. 제2형 당뇨병 환자의 40~50%에서 발생하며 만성신부전으로 진행돼 투석치료 또는 신장이식을 통해서만 생명 연장이 가능하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尹, 이재명과 다음주 '영수회담'…"자주 만나 국정 논의"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