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더벨]바이브컴퍼니, 블록체인업체 '디렉셔널' 대주주 올라

머니투데이
  • 김소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2.08.01 14:41
  • 글자크기조절
더벨'머니투데이 thebell'에 출고된 기사입니다.

인공지능·빅데이터 전문기업 '바이브컴퍼니 (5,530원 ▼170 -2.98%)'가 핀테크 사업 역량 강화를 위한 기술력 확보에 나섰다.


바이브컴퍼니는 핀테크 자회사 '큐비어스'가 블록체인 기술 전문기업 '디렉셔널'에 흡수합병됐다고 1일 밝혔다. 이번 합병으로 바이브컴퍼니는 디렉셔널의 지분 30%를 확보하며 최대주주에 올랐다. 합병 목적은 자체 핀테크 및 메타버스 서비스 고도화다.

디렉셔널은 2019년 금융위원회 혁신금융서비스 1호로 선정된 기업이다. 개인이나 기관 투자자끼리 주식을 빌려주고 빌릴 수 있는 '주식 대차 플랫폼'을 운영하고 있다. 구체적으로 특정 주식을 장기 보유하고 있는 투자자가 해당 주식이 필요한 투자자에게 주식을 빌려주는 형태의 거래 서비스다. 디렉셔널은 해당 서비스를 기반으로 KB증권, 이베스트투자증권, 유진투자증권, 신한아이타스 등 금융권과 다양한 업무 협업을 진행하고 있다.

또 귄위증명(POA) 합의 알고리즘을 기반으로 하는 자체 블록체인 기술을 보유하고 있다. 특히 디렉셔널 블록체인의 스마트 컨트랙트(조건부 자동계약체결) 기술은 정상적으로 거래가 완료되지 않으면 해당 거래를 없었던 것으로 되돌리는 특징을 갖고 있다. 따라서 대체불가능토큰(NFT) 대금은 지불했으나 소유권이 이전되지 않는 등의 사고를 방지할 수 있다. 최근 바이브컴퍼니는 자체 메타버스 플랫폼 '듀플래닛'에 디렉셔널 블록체인을 적용하는 등 협업을 이어오고 있다.


바이브컴퍼니는 디렉셔널의 블록체인을 활용해 우선 듀플래닛 플랫폼에서 구동하는 토큰 이코노미 설계에 나선다. 이를 통해 내년 상반기 듀플래닛 사용자가 자체 보유하고 있는 토큰과 NFT를 기반으로 자금을 운용할 수 있는 '듀플뱅크'를 출시할 예정이다.

이재용 바이브컴퍼니 대표는 "이번 합병은 회사의 신성장동력인 핀테크 및 메타버스 사업과의 시너지를 창출하기 위해 추진했다"며 "디렉셔널은 두 사업 모두의 핵심 기술에 해당하는 자체 블록체인 기술력을 보유하고 있는 만큼 바이브컴퍼니의 사업 역량을 강화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이라 말했다.

디렉셔널에 합병된 큐비어스는 금융 공학 모형을 기반으로 금융 상품 평가 솔루션을 제공해왔다. 바이브컴퍼니는 자사 핀테크 사업 역량을 강화하기 위해 지난해 큐비어스의 지분을 인수해 자회사로 편입했다. 큐비어스는 바이브컴퍼니의 또다른 핀테크 자회사 퀀팃과 함께 클라우드 기반 금융상품 가치평가시스템을 개발해 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삼성 이어 CJ도? 급식·식자재 부당지원"…공정위 심판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