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뉴지랩파마 "탈레트렉티닙, 부분관해율 75%…화이자·로슈 치료제보다 뛰어나"

머니투데이
  • 김건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133
  • 2022.08.24 13:30
  • 글자크기조절
  • 의견 남기기
뉴지랩파마 (9,250원 ▲280 +3.12%)의 자회사 뉴지랩테라퓨틱스가 개발중인 비소세포성폐암 치료제 탈레트렉티닙이 국내 임상 2상에서 75%의 부분관해율(PR)을 확인하면서 임상성공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부분관해는 '객관적 반응률(ORR)'을 기준으로 암 병변 크기가 30% 이상 축소되고, 다른 장기에 전이되지 않은 상태가 4주 이상 지속되는 상황으로, 약효가 검증됐다는 것을 의미한다.

뉴지랩테라퓨틱스는 서울 아산병원과 화순 전남대병원에서 진행중인 비소세포성폐암 ROS-1 치료제 탈레트렉티닙의 임상 2상에서 6주 이상 약물을 투약한 참여 환자 4명 중 3명에게서 부분관해를 확인했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결과는 기존 항암제에 반응하지 않거나 내성이 생긴 '2차 치료군'을 대상으로 한 시험에서 확인된 사례다. 이로써 탈레트렉티닙의 우수한 치료 효과가 다시 한번 입증됐다.

탈레트렉티닙은 지난 6월 국내 식품의약국안전처(식약처)로부터 임상시험 대상을 기존 2차 치료제 투약군에 이어 1차 치료제 투약군으로 확대해, 1·2차 치료제로 변경 승인을 받은 바 있다. 탈레트렉티닙은 향후 진행될 1차 치료제 투약군을 대상으로 한 임상시험에서 더욱 증대된 효능을 보일 것으로 전망된다.

탈레트렉티닙은 글로벌 임상에서도 1차 치료군에서 완전관해 2건이 발생하는 등 좋은 치료효과를 보이고 있다. 미국 '안허트테라퓨틱스'사가 올해 ASCO(미국임상종양학회)에서 발표한 글로벌 임상 2상 중간결과에 따르면, 탈레트렉티닙은 완전관해 2건과 함께 1차 치료제 투약군에서 객관적 반응률 92.5%, 2차 치료제 투약군 ORR 50.0%로 관찰됐다. 뿐만 아니라 뇌 전이 병변이 있는 환자에서도 ORR이 91.7%라는 높은 수치가 공개됐다.

이는 동일한 적응증을 대상으로 하는 화이자의 1차 치료제 '잴코리(크리조티닙)'의 승인 당시 ORR 73%를 훨씬 상회하는 수치다. 로슈의 '로즐리트렉(엔트렉티닙)'의 ORR 78%보다도 월등히 우수한 성과다.

뉴지랩파마 관계자는 "이번 탈레트렉티닙의 국내 임상2상 결과는 신체적 기능이 저하되고 예후가 좋지 않은 2차 치료군을 대상으로 한 데이터"라며 "특히 6주 이상 임상투약이 진행된 환자들에게서 관찰된 증상 호전이기 때문에 더욱 고무적인 결과"라고 말했다.

이어 "최근 탈레트렉티닙과 비슷한 치료제인 레포트렉티닙을 개발한 터닝포인트를 글로벌 제약사인 BMS가 41억 달러(약5조1000억원)이 넘는 가격에 인수했다며 "향후 임상 2상과 관련해 30% 이상의 환자 데이터가 축적되면 추가로 공식적인 중간결과를 발표할 예정"이라고 덧붙였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부꾸미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