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통신 장애 미리 막는다"...SKT, 한울원전에 5G 특화망 연내 구축

머니투데이
  • 김승한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2.10.19 09:31
  • 글자크기조절
울진 한울원자력발전소에 구축 될 5G특화망 구성 및 서비스 개념도. /사진=SK텔레콤
SK테렐콤 사옥./사진=SK텔레콤
SK텔레콤 (50,100원 ▼600 -1.18%)이 한울원자력발전소(이하 한울원전)에 5G특화망을 적용해 원전 생태계 복원과 5G 특화망 산업 활성화에 나선다.


SK텔레콤과 한국수력원자력(한수원)은 원자력 발전소의 재난대응 역량을 높이기 위해 연내 경북 울진에 위치한 한울원전에 5G 특화망을 적용하는 '5G 융합서비스 발굴 및 공공선도 적용' 사업을 추진한다고 19일 밝혔다.

한수원이 주관기관 및 수요처다. 또 SK텔레콤, SK C&C, SK오앤에스, 사피온코리아, 온리정보통신, 동양아이텍, 사이버텔브릿지, 라미, 에치에프알, 엔텔스, 에이엠솔루션즈 등 12개 기업이 컨소시엄 형태로 참여한다.

12개 사업자는 지난 6월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지능정보사회진흥원(NIA)이 추진하는 '5G 융합서비스 발굴 및 공공선도 적용' 자유 분야에 '한수원컨소시엄'으로 참여해 주관 사업자로 선정된 바 있다.

울진 한울원자력발전소에 구축 될 5G특화망 구성 및 서비스 개념도. /사진=SK텔레콤
울진 한울원자력발전소에 구축 될 5G특화망 구성 및 서비스 개념도. /사진=SK텔레콤

한울원전은 올해 초 울진산불로 자가 유선망 및 상용망 일부 구간이 손실되는 등 장애를 겪은 바 있다. 이번 5G 특화망 적용으로 기존 통신망을 대체하는 등 자체 재난대응 역량 강화가 기대된다고 SK텔레콤은 설명했다.


한수원은 이번 사업이 성공적으로 마무리 될 경우 전국에 있는 원자력·수력·양수 발전소로 5G 특화망 적용을 확대할 계획이다. 특히 최근 원자력 생태계 복원을 위해 조기 착공이 결정된 신한울 3·4호기에도 5G특화망을 적용해 건설 현장의 안정성과 효율성을 높일 예정이다. '5G특화망을 통한 재난대응 솔루션' 기반 글로벌 진출도 적극 검토한다.

신용식 SK텔레콤 커넥트 인프라 담당은 "SK텔레콤이 보유하고 있는 세계 최고 수준의 유무선 통신 기술과 다양한 AI(인공지능) 서비스를 통해 이번 사업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하겠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尹, 이재명과 다음주 '영수회담'…"자주 만나 국정 논의"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