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달 탐사선' 다누리, 우주서 'BTS 다이너마이트' 영상 쐈다

머니투데이
  • 김인한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11.07 12:00
  • 글자크기조절

항우연, 지구와 약 128만㎞ 떨어진 지점서 '영상·사진 데이터' 전송 성공

한국항공우주연구원의 다누리가 지구로부터 128만㎞ 떨어진 심우주에서 음악과 영상 데이터를 전송하는 데 성공했다. / 영상=한국항공우주연구원
한국항공우주연구원의 다누리가 지구로부터 128만㎞ 떨어진 심우주에서 음악과 영상 데이터를 전송하는 데 성공했다. / 영상=한국항공우주연구원
한국 최초의 달 탐사선 다누리(KPLO)가 우주에서 가수 방탄소년단(BTS)의 음원 다이너마이트 데이터를 보내는 데 성공했다. 다누리가 영상과 사진 데이터를 전송한 거리는 지구와 약 128만㎞ 떨어진 지점이다. 이에 따라 한국은 심(深)우주 탐사는 물론 우주 통신기술까지 보유한 국가로 기록됐다.

한국항공우주연구원은 7일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과 미국항공우주국(NASA) 제트추진연구소(JPL)와 진행한 '우주인터넷 탑재체'(심우주 통신기술) 성능검증 시험을 성공했다고 밝혔다.

앞서 다누리는 지난 8월 5일 미국 스페이스X 팰컨9 우주발사체(로켓)을 통해 발사됐다. 달까지의 직선거리는 약 38만4400㎞지만, 나비 모양을 그리며 심우주를 거쳐 달로 돌아오는 600만㎞ 여정을 떠났다. 천체의 중력 등을 활용한 연료 절감과 심우주 통신기술 검증 목적이었다. 당시 항우연과 ETRI는 통신기술 검증을 위해 BTS 노래를 지구로 전송하기로 했다.

항우연에 따르면 지난 8월 25일(약 121만㎞ 거리)과 지난달 28일(약 128만㎞ 거리) 두 차례에 걸쳐 성능 검증을 진행했다. 그 결과 데이터 전송에 성공했고 지상국에서도 이상 없음을 확인했다.

방탄소년단(BTS) 다이너마이트 영상 및 데이터 수신 장면. / 사진=한국항공우주연구원
방탄소년단(BTS) 다이너마이트 영상 및 데이터 수신 장면. / 사진=한국항공우주연구원

이와 함께 항우연은 다누리가 지난 9월 24일 지구-달 공전 중 달이 지구를 통과하는 사진 15장을 공개했다. 당시 다누리는 지구로부터 약 146~154만㎞ 떨어진 지점에서 고해상도카메라로 관련 사진을 촬영했다.

또 지난달 9일 다누리는 한국지질자원연구원이 개발한 감마선분광기를 통해 감마선 폭발도 관측했다. 이번 감마선 폭발은 미국·유럽 등에서도 동시에 관측됐고, 인류 최초로 관측한 블랙홀 탄생 관련 감마선 폭발 현상이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한편 다누리는 현재 지구로부터 약 105만㎞ 떨어진 거리에서 0.54㎞/s 속도로 달에 다가가는 중이다. 내달 17일까지 약 600만㎞를 항행해 달 궤도에 도착하고, 이후 속도를 줄여 12월 말 달 임무궤도에 진입할 계획이다. 내년 1월부터 1년간 달 상공 100㎞의 원궤도를 돌면서 과학기술 임무(달 착륙 후보지, 달 자기장 관측 등)를 수행할 예정이다.

지구-달 공전 중 달이 지구를 통과하는 과정을 다누리가 지난 9월 24일 하루 동안 포착한 사진. / 사진=한국항공우주연구원
지구-달 공전 중 달이 지구를 통과하는 과정을 다누리가 지난 9월 24일 하루 동안 포착한 사진. / 사진=한국항공우주연구원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대부분 IRA 혜택 조건 만족" 숨돌린 K배터리, 남은 걸림돌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제 3회 MT골프리더 최고위 과정 모집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