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감기약·해열제 사들이자" 전세계 대란…제약株 급등→상한가 쳤다

머니투데이
  • 이사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6,756
  • 2022.12.13 11:43
  • 글자크기조절

특징주

 /사진=임종철 디자인기자
/사진=임종철 디자인기자
전세계에서 항생제와 해열제 품귀 현상이 빚어지면서 제약주가 일제히 급등하고 있다.

13일 오전 11시 30분 현재 코스피시장에서 경보제약 (6,490원 ▲110 +1.72%)은 전일 대비 1740원(28.34%) 오른 1740원에 거래되고 있다.

같은 시각 국제약품 (4,320원 0.00%)(20.54%), 명문제약 (2,515원 ▲5 +0.20%)(16.3%), 이연제약 (17,940원 ▼110 -0.61%)(16.05%), 제일파마홀딩스 (10,910원 ▼30 -0.27%)(13.3%), 유나이티드제약 (20,700원 ▲200 +0.98%)(6.53%), 한미약품 (254,000원 ▼500 -0.20%)(6.14%), 부광약품 (7,870원 0.00%)(5.13%), 일양약품 (16,780원 ▲160 +0.96%)(4.57%), 삼성제약 (2,565원 ▼5 -0.19%)(4.32%) 등도 일제히 급등 중이다.

코스닥시장에서 화일약품 (2,030원 ▼5 -0.25%)도 전장 대비 665원(29.89%) 오른 2890원에 거래되며 상한가를 쳤다. 한국유니온제약 (5,600원 ▼50 -0.88%)(16.69%), 국전약품 (5,500원 ▲50 +0.92%)(13.01%), 샤페론 (6,430원 ▲90 +1.42%)(12.71%) 등도 강세를 보인다.

외신 등에 따르면 최근 중국이 제로코로나 정책을 사실상 포기하며 코로나19(COVID-19) 방역 규제를 완화하자 해열제 등 치료제 수요가 급증했다. 유럽에서도 팬데믹 규제가 풀리면서 각종 질병이 발생하자 감기약 수요가 늘어나며 항생제 부족 사태가 벌어지고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11만→43.9만원 올라도 '저평가'…예측 불가 이 주식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