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초록뱀미디어, 132억원 '빨간 풍선' 공급계약 "OTT 다각화 전략 성공"

머니투데이
  • 김건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2.12.22 09:51
  • 글자크기조절
초록뱀미디어, 132억원 '빨간 풍선' 공급계약 "OTT 다각화 전략 성공"
종합 콘텐츠 기업 초록뱀미디어 (5,400원 ▼250 -4.42%)가 하이그라운드와 132억원 규모의 드라마 '빨간 풍선' 제작 공급계약을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는 지난해 매출액의 8.85% 규모다.

드라마 '빨간 풍선'은 '결혼작사 이혼작곡 시즌3', '나의 해방일지', '비밀의 집', '태풍의 신부' 등에 이어 올해 다섯 번째 방영된 초록뱀미디어 드라마 라인업이며 오는 4분기부터 매출액으로 반영된다.

'빨간 풍선'은 방영 채널을 다변화한 가운데 시청률도 높아 성공적인 작품이라는 평가를 받고 있다. TV조선뿐 아니라 글로벌 최대 OTT 플랫폼인 '넷플릭스'를 비롯해 국내 OTT 플랫폼 '티빙', '쿠팡플레이', '웨이브' 등에서도 볼 수 있다. 지난 17일 첫 방영 이후 방송 단 2회 만에 최고 시청률 4.5%, 분당 최고 시청률 5.2%를 기록해 초기 방영 결과도 순조롭다.

초록뱀미디어 관계자는 "왕가네 식구들, 왜그래 풍상씨, 오케이 광자매를 집필한 문영남 작가 작품으로 지난해 최고 시청률 32.6%를 기록한 '오케이 광자매' 이후 1년만에 제작된 복귀작"이라며 "'수상한 삼형제', '왕가네 식구들', '왜그래 풍상씨' 등을 함께한 진형욱 감독도 합류해 업계의 주목을 받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초록뱀미디어는 사전제작 IP(지적재산권) 작품의 제작 편수를 늘리고, 수익배분보장 또는 판권을 보유하는 방향의 드라마 라인업 확대 전략을 취하고 있다. 내년에는 이미 제작을 완료한 '유스' 뿐 아니라 '판도라 : 조작된 낙원', '7인의 탈출' 등 다양한 텐트폴 작품들이 라인업으로 준비되어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하루만에 80% 수익" 공모주 강세…상장 앞둔 대어 뭐 있나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골프 최고위 과정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