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삼성전자의 새 게이밍 모니터, 125만원에 OTT·게임 잡았다

머니투데이
  • 오진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2.12.27 11:00
  • 글자크기조절
내년 1월 2일 출시 예정인 43형의 대화면 게이밍 모니터 '오디세이 네오 G7'. / 사진 = 삼성전자 제공
삼성전자가 '퀀텀 미니 LED'를 탑재한 43형 대화면 게이밍 모니터 '오디세이 네오 G7'을 다음달 국내에 출시한다고 27일 밝혔다.

오디세이 네오 G7(모델명: G70NC)은 16:9 비율의 4K 해상도(3840x2160)를 지원하는 평면 디자인 제품이다. 신제품은 한 단계 더 진화한 '퀀텀 매트릭스 기술'을 적용했으며, '매트 디스플레이'를 탑재하고 OTT(온라인 동영상 서비스)와 '삼성 게이밍 허브' 서비스를 지원하는 등 게임 편의 기능을 갖춘 것이 특징이다.


오디세이 네오 G7은 삼성전자 최상위 게이밍 모니터인 오디세이 네오 G9과 동일하게 기존 LED 대비 40분의 1(높이 기준) 크기로 작아진 퀀텀 미니 LED를 광원으로 사용하고, 삼성의 독자적인 화질 기술인 퀀텀 매트릭스 기술을 적용했다. 업계 최고 수준인 1000000:1(백만 대 일) 동적 명암비를 지원하고, 로컬 디밍존을 통해 더욱 섬세하고 완벽한 블랙 디테일을 구현한다.

오디세이 네오 G7은 글로벌 안전인증 전문기업 UL로부터 '눈부심 방지' 검증을 받은 매트 디스플레이를 적용했다. 매트 디스플레이는 주변 빛으로 인한 화면의 밝기나 색상 왜곡을 최소화해 사용자에게 몰입감 있는 게임 경험을 제공한다. 144Hz 주사율과 1ms 응답속도(MPRT 기준)를 지원해 부드럽고 자연스러운 게임 화면도 제공한다.

오디세이 네오 G7은 스트리밍 게임 플랫폼 연동 서비스인 '삼성 게이밍 허브'를 내장해 별도 기기 연결이나 다운로드, 저장 공간의 할애 없이 클라우드 게임도 간편하게 즐길 수 있다. 별도로 PC나 TV에 연결하지 않아도 넷플릭스·아마존 프라임 비디오·디즈니 플러스·애플 TV 등 다양한 OTT 서비스도 지원한다.


이밖에도 HDMI 2.1 슬롯 2개와 디스플레이 포트 1.4, USB 포트 3.0 2개 등을 탑재했으며, 20W 스테레오 스피커와 21:9 비율로 화면 조절이 가능한 '울트라와이드 게임 뷰' 등을 지원한다. '플렉스 무브 스크린'과 '게임바' 등 게임 편의 기능도 대거 탑재했다.

오디세이 네오 G7 신제품은 2023년 1월 2일부터 국내 온라인 오픈마켓에서 판매되며, 가격은 출고가 기준 125만원이다. 내년 1월 5일부터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전자 전시회인 CES 2023에서도 선보일 예정이며, 북미 등 글로벌 시장에도 순차 출시할 계획이다.

정훈 삼성전자 영상디스플레이사업부 부사장은 "오디세이 네오 G7은 개인 맞춤형 스크린을 원하는 고객들의 목소리에 귀 기울여 대형 평면 화면에 주요 성능과 기능을 담아 낸 제품"이라며 "앞으로도 고사양 게임에 최적화된 오디세이 네오 라인업을 강화해 프리미엄 게이밍 모니터 시장을 선도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나만 없나봐" 1092% 폭등한 이 주식…K증시 10루타 친 비결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