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원희룡, 아부다비 교통부 장관 만나 "한-UAE 수소 협력 본격화"

머니투데이
  • 이소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01.17 11:27
  • 글자크기조절
(서울=뉴스1) = 원희룡 국토교통부 장관이 13일 서울 구로구의 한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을 방문, 하자 처리 상황 등 입주 환경을 점검한 후 입주민의 애로사항을 듣고 있다. 원 장관은 최근 입주가 시작된 충주의 한 공공지원 민간임대주택에서 입주하자 부실 처리 및 ‘그냥 사세요’라는 낙서가 사회적 이슈가 되면서 공공지원 민간임대의 하자실태에 대한 전수조사를 지시했다. (국토교통부 제공) 2023.1.13/뉴스1 Copyright (C)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UAE 수소·교통 인프라 협력에 본격 시동이 걸렸다.

17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윤석열 대통령의 UAE 국민방문을 공식 수행 중인 원희룡 국토부 장관은 지난 16일(현지시간) 아부다비 도시교통부 장관과 면담을 갖고 양국 간 인프라 전반에 관한 협력 강화 방안을 논의했다. 면담은 한-UAE 비즈니스 포럼에 원 장관과 알 아바비 장관이 모두 참석하면서 현장에서 전격 진행됐다.


한국과 UAE는 탄소중립에 선제 대응, 수소 분야에서의 협력을 확대해나가고 있다. 그 일환으로, 양국은 함께 UAE 현지에 적합한 수소충전소 기술을 개발해 2023년까지 국내 실증을 한 후 2024년부터 UAE에 실증해 나가는 기술개발 및 연구사업을 진행 중이다.

원 장관은 면담에서 이 사업의 UAE 실증을 위해 아부다비 내에 적절한 수소충전소 부지가 선정되고 관련 인허가가 신속히 진행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관심과 협조를 요청했다.

이에, 알 아바비 장관은 이 사업을 사막기후에 적합한 수소생산 기술을 확보할 수 있는 중요한 사업으로 평가하면서 "사업의 성공적 추진을 위해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약속했다.


원 장관은 "이번 우리 정상의 국빈 방문 계기로 양국간 40여개 MOU를 체결하는 등 전방위적으로 협력이 확대돼 기쁘다"며 "국토교통 분야에서도 미래모빌리티, 스마트인프라, 도시내 수소의 생산·저장·운송·활용에 관한 정부간 양해각서를 체결하는 큰 성과를 거둔 만큼, 앞으로 인프라·교통분야 협력이 본격화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원 장관은 포럼장 내 마련된 양국의 기업간 비즈니스 상담회 행사장을 직접 방문해 스마트시티 7개 업체 등 참가기업을 격려하기도 했다. 스마트시티 7개 업체로는 야놀자, 메가존클라우드MegazoneCloud), H2O호스피탈리티, 라오나크(Raonark), 에이버츄얼(A Virtual), 네이버(Naver), 모노리스(Monolith) 등이 참가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엔비디아 쇼크'에 삼성·SK하이닉스 '털썩'…"기회 왔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