머니투데이

속보
VIP
통합검색

태양-다나카상 '댄스 챌린지'…"다시는 보지말자" 무슨 일?

머니투데이
  • 류원혜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VIEW 6,159
  • 2023.01.29 07:37
  • 글자크기조절
/사진=MBC '전지적 참견 시점'
/사진=MBC '전지적 참견 시점'
가수 태양(35)이 아내 민효린(37)이 싸준 도시락을 자랑했다.

지난 28일 방송된 MBC '전지적 참견 시점'(이하 '전참시')에는 6년 만에 컴백한 태양이 출연했다.

12년간 함께한 매니저와 같이 등장한 태양은 "쉬는 동안 '전참시' 보면서 많이 웃었다. 다시 활동하면 오랫동안 함께한 매니저와 나오고 싶었다"고 출연 이유를 밝혔다.

태양은 신곡 'VIBE'(바이브)를 발표하는 라이브 방송을 하기 위해 촬영장으로 향했다. 그는 이동하는 차 안에서 "긴장돼서 한숨도 못 잤다. 별의별 생각이 다 들더라. 항상 음악이 나오기 전에는 긴장되고 불안한 게 있지만, 이번에는 유독 남다르다"고 복귀 소감을 털어놨다.

이어 "내가 일찍 일을 시작해서 그런지 몰라도 항상 막내였다"며 "그런데 뮤직비디오 감독이 '제가 형 음악 들으면서 자랐는데, 형 뮤직비디오를 찍네요'라고 하더라. 댄서들도 '형 춤 보면서 꿈을 키웠다'고 한다. 내가 일을 오래 하긴 했구나 싶었다"고 말했다.
/사진=MBC '전지적 참견 시점'
/사진=MBC '전지적 참견 시점'
태양은 방송 1시간 전에 대기실에서 목을 푸는 시간을 가졌다. 2018년 결혼한 그는 종이봉투에서 민효린이 정성스럽게 싸준 도시락을 꺼내며 "아내가 싸줬다. 장난 아니죠? 오늘 중요한 날이라고 원래는 달걀 프라이로 해주는데, 계란말이로 해줬다"고 자랑했다.

태양은 두 손을 모아 "잘 먹겠습니다"라고 인사하며 "사랑이 담긴 음식"이라고 애정을 드러냈다.

방송 시작 전까지 긴장한 모습이었던 태양은 무사히 방송을 마치고 댄스 챌린지를 찍기 위해 다나카상을 만났다. 다나카상은 완벽주의인 태양에게 "벌써 103번째 테이크다. 챌린지를 103번 테이크 찍는 사람 처음 봤다"고 토로했다.

수차례 촬영 끝에 댄스 챌린지 촬영을 마친 다나카상은 "다시는 보지 말자"며 뒤도 돌아보지 않고 안무 연습실을 나가 웃음을 자아냈다.
/사진=MBC '전지적 참견 시점'
/사진=MBC '전지적 참견 시점'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지방 '큰 손' 움직이자, 마포 2억 '쑥'…한 달 만에 벌어진 일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날씨
  • 건강쏙쏙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