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패션 B2B SaaS 플랫폼 '셀업', 2022년 누적 거래액 7800억 돌파

머니투데이
  • 남미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02.07 09:58
  • 글자크기조절
동대문 패션 B2B(기업간 거래) 소프트웨어 서비스(SaaS) 플랫폼 '셀업'(SELL UP)이 2022년 누적 거래액 7850억원을 달성했다고 7일 밝혔다.


쉐어그라운드가 운영하는 '셀업(SELL UP)'은 주문 발주와 입고 체크, 거래 및 정산 내역 등 패션 도·소매 사업자 간 발생되는 거래를 손쉽게 관리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SaaS 서비스다. 셀업은 사입삼촌(도매 주문 및 배송을 대신해주는 중간 상인), 도매사업자, 소매사업자 별 앱을 지원한다. 특히 업계 최초로 소매업자들의 사입 업무를 기반으로 서비스를 선보이며 동대문 패션의 디지털 전환을 이끌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셀업은 2019년 5월 출시 이후 3년 만에 총 누적 거래액 7850억 원을 돌파했다. 이는 지난 2021년 대비 138% 가량 성장한 수치로, 누적 거래액 외에도 서비스 내 누적 주문 데이터 2억 620만여 건, 누적 소매 셀러 수 2만 5000여 개, 누적 거래 도매 셀러 수 1만여 개를 기록하며 높은 성장성을 입증했다.

이연 쉐어그라운드 대표는 "오프라인 중심이었던 산업 현장의 디지털 업무 효율화를 위해 노력한 결과 많은 도소매 셀러 및 사입삼촌 분들이 셀업을 이용해 주신 덕분에 높은 성장세를 그릴 수 있게 됐다"며 "기존 고객층에서 나아가 동대문 패션 클러스터를 이루는 모든 분들이 더 쉽고 편하게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도록 고객 의견을 반영한 편의 서비스 개발과 플랫폼 고도화에 힘 쓸 예정"이라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개미들 또 '테마주' 우르르?… 호재도 없는 초전도체 10% 급등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