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효성중공업, 저탄소 경영 선도 기업으로 인정받다

머니투데이
  • 이세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2.09 16:04
  • 글자크기조절

국제 비영리 환경 기구인 CDP에서 '탄소경영섹터 아너스' 수상

효성중공업, 저탄소 경영 선도 기업으로 인정받다
효성중공업이 글로벌 탄소정보공개 기관 CDP(탄소정보공개 프로젝트, Carbon Disclosure Project)로부터 저탄소 녹색성장구현 기업으로 인정 받았다.

효성중공업은 오는 10일 서울 여의도 글래드 호텔에서 열리는 2022 CDP 기후변화 대응·물 경영 우수기업 시상식에서 '탄소경영 섹터 아너스(Carbon Management Honors)'를 수상한다고 9일 밝혔다.

탄소경영 섹터 아너스는 2022년 CDP 평가에서 최상위 등급을 달성한 기업에 주는 상이다. CDP는 영국 런던에 본부를 둔 비영리 기관이다. 91개국 주요 상장기업들의 기후변화 대응 전략과 온실가스 배출량 정보, 탄소경영전략 등을 공개해 기업에 투자하는 연기금 등 주요 금융기관에 평가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효성중공업은 평가에서 A- 등급을 받았다.

효성중공업은 선제적인 저탄소 시대 준비로 A- 등급을 받을 수 있었다고 밝혔다. 효성중공업은 2021년 울산 용연에 수소 공장을 건립하고, 전국적으로 수소충전소 사업을 확대하며 수소 경제에 앞장서고 있다. 특히 전력부문에서는 일찍이 탄소중립의 필요성을 강조하며 친환경 제품 개발 및 투자에 집중했다. ESS(에너지저장장치), 친환경 변압기, 친환경 가스절연개폐기 등을 개발하며 저탄소 시대를 선도하고 있다.

요코타 타케시 효성중공업 대표이사는 "그동안 꾸준히 실천해온 ESG 경영에 대한 노력을 인정받아 기쁘다"라며 "CDP 최고 등급 수상을 발판 삼아 해외법인까지 탄소 배출량 관리를 확장해 진정성 있는 ESG 경영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27년만에 해냈다" 은마의 환호…8개월새 6억 올랐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