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SK이노, 국민대와 '친환경 디자인' 산학협동 프로젝트

머니투데이
  • 김도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3.16 14:00
  • 글자크기조절
SK이노베이션 친환경 캐릭터 '행코' /사진=행코 인스타그램
SK이노베이션 친환경 캐릭터 '행코' /사진=행코 인스타그램
SK이노베이션과 국민대가 친환경 디자인을 주제로 산학협동 프로젝트에 나선다. 2050년 넷제로(Net Zero)를 위해 SK이노베이션이 지향하는 다양한 '그린(Green) 청사진'을 대중에게 친숙하고 쉽게 전하는 방안을 함께 모색한다.

SK이노베이션은 16일 국민대와 서울 종로구 SK서린빌딩에서 '그린 ESG 디자인 개발산학협동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김준 SK이노베이션 부회장과 임홍재 국민대 총장은 이날 협약식에서 양 측의 강점인 친환경, 디자인 분야의 역량을 모아 SK이노베이션의 그린 이야기를 보다 많은 이해관계자들에게 전하는 방안을 찾는데 뜻을 모았다.

양 측은 SK이노베이션의 파이낸셜 스토리 'Carbon to Green'을 직관적이고 친숙하게 표현하는 캐릭터, 글씨체, 조형물, 친환경 상품 등을 개발한다. SK이노베이션의 '행코(행복코끼리)' 기반의 캐릭터 개발도 실시한다. 행코는 1982년 창단한 유공 코끼리 축구단 캐릭터를 모티브로 지난해 만들어진 SK이노베이션의 친환경 캐릭터다.

SK이노베이션이 추진 중인 에너지 슈퍼스테이션, 도시유전, 폐플라스틱 재활용 종합단지(ARC), 미래형 전기차(EV) 배터리 등의 그린 신사업도 디자인 소재가 된다. 신사업들은 인류가 당면한 환경위기를 극복하기 위한 넷제로 실현에 반드시 필요하지만, 이전에 없던 새로운 사업이어서 보다 많은 이들에게 다가가야 하는 숙제를 안고 있다. 국민대 디자인계열 교수진 및 학생들은 이를 조형물로 만들어 미래 넷제로 시대의 모습을 먼저 엿볼 수 있게 할 계획이다.

폐배터리 재활용(BMR), 탄소 포집·저장·활용(CCUS), 소형모듈원전(SMR), 차량용 경량화소재 UD Tape, 리튬이온배터리분리막(LiBS)처럼 현재 진행 중인 SK이노베이션 계열의 사업과 제품에 대해서도 친환경 정체성을 확고히 하는 방향으로 디자인을 만드는데 머리를 맞댄다.

SK이노베이션과 국민대는 산학협력으로 탄생하는 디자인을 사업 및 사회공헌 활동에 다양하게 활용할 방침이다. 10월에는 서울 중구 동대문디자인플라자(DDP)에서 국민대 주관의 '행복그린 전시회'(가칭)를 개최해 산학협력 결과물을 소개하고, 친환경과 탄소감축 노력에 대한 대국민 인식 변화를 이끌어내는 계기로 만들 계획이다. SK이노베이션은 이번 전시회 이후에도 다양한 플랫폼에서 산학협력 결과물들을 선보인단 구상이다.

김준 SK이노베이션 부회장은 "국민대와의 산학협동은 ESG와 탄소감축에 공감하는 신진 학생작가들이 실용·예술적으로 자유롭게 구현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탄소감축을 위한 SK이노베이션 ESG 경영의 진정성을 널리 알리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임홍재 국민대 총장은 "삶과 세상을 이롭게 하는 디자인의 힘으로 넷제로 사회의 청사진을 많은 사람들에게 알리는데 국민대와 SK이노베이션의 산학협동은 매우 중요하다"며 "미래의 주역인 학생들이 만들어갈 친환경 디자인의 방향성을 SK이노베이션과 함께 키우길 기대한다"고 언급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두산로보틱스, 청약 증거금 33조원…올해 IPO 최대치 경신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