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클루닉스, 한국HPE와 MOU.."기술 협력 및 공동 마케팅"

머니투데이
  • 윤숙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3.22 17:59
  • 글자크기조절
서진우 클루닉스 대표(사진 왼쪽)와 김영채 한국HPE 대표가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기념촬영 중이다/사진제공=클루닉스
서진우 클루닉스 대표(사진 왼쪽)와 김영채 한국HPE 대표가 양해각서를 체결하고 기념촬영 중이다/사진제공=클루닉스
클루닉스(대표 서진우)가 한국 휴렛팩커드 엔터프라이즈 유한회사(이하 한국HPE, 대표 김영채)와 기술 협력 및 공동 마케팅을 위한 MOU(양해각서)를 체결했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MOU에 따라 클루닉스는 최근 출시한 보급형 HPC 클라우드 솔루션 '아렌티어 HPC Lite'를 한국HPE의 서버에 탑재, 고성능 'HPE-Clunix HPC System'을 고객들에게 공급할 예정이다. '아렌티어 HPC Lite'는 효율적이고 빠른 잡스케줄러 슬럼(Slurm·오픈소스)을 탑재한 제품이다.

한국HPE는 데이터센터 내부에 기존 워크로드와 클라우드 네이티브 애플리케이션을 모두 배포하려는 기업을 겨냥, 'HPE 그린레이크'(HPE GreenLake)를 통해 프라이빗 클라우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서진우 클루닉스 대표는 "23년 동안 축적해 온 클루닉스의 기술력을 바탕으로 한국HPE와 함께 더 많은 고객에게 최적화된 HPC 클라우드 솔루션을 제공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기업과의 협업과 기술 개발을 통해 강력한 HPC 솔루션으로 시장을 확대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영채 한국HPE 대표는 "HPE 그린레이크 엣지 투 클라우드 플랫폼은 고객과 파트너에게 통합 하이브리드 환경과 클라우드 서비스에 대한 손쉬운 액세스를 제공한다"며 "클루닉스와 함께 더 많은 고객사에 최적화된 HPC 하이브리드 클라우드 전략을 제안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이번 MOU를 통해 IT 환경의 유연성과 클라우드 경제성을 통한 마켓 리더십을 강화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잠실 아파트 바닥 찍었다?…4개월만에 5.4억 올랐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K-클라우드 · AI 프런티어 컨퍼런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포토 / 영상

머니투데이 SERVIC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