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의류 업사이클링과 위스키가 만났다…잇소, '잭 애플' 팝업스토어 지원

머니투데이
  • 김건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3.22 14:59
  • 글자크기조절
의류 업사이클링과 위스키가 만났다…잇소, '잭 애플' 팝업스토어 지원
의류 업사이클링 스타트업 잇소(ETSAW)가 위스키 브랜드 잭다니엘스의 신제품 '잭 애플' 출시 팝업스토어에서 친환경 블록을 활용한 포토존과 테이블 등 소품을 선보였다고 22일 밝혔다.

잇소는 오는 9일까지 서울 여의도 '더 현대 서울'에서 열리는 '잭 애플' 팝업스토어에서 친환경 블록으로 제작된 벽으로 포토존을 설치하고, 테이블?스탠드 등 인테리어 소품 등을 지원했다.

잇소가 설치한 포토존과 모든 인테리어 제품은 자체 개발한 의류 업사이클링 블록 '에이피스(A-PIECE)'로 만들었다. 에이피스는 분쇄한 섬유 조각에 친환경 접합 물질을 첨가한 뒤 압축해 만든 일종의 '벽돌'로, 제조 과정에서 환경오염 발생 가능성을 최소화했다. 이 블록을 활용하면 이번 포토존에 활용된 벽뿐 아니라 벤치, 장식장, 스탠드 등 여러 인테리어 소품을 제작할 수 있다.

특히 잇소는 이번 행사에서 잭 애플을 상징하는 연녹색의 '블록'을 제작해 공간의 정체성을 디자인 하는 데 기여했다. 친환경을 강조하는 ESG(환경·사회·지배구조) 트렌드에 부합하는 이미지를 구현했다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제작 과정에서 상큼한 사과향인 '잭 애플' 향을 입혀, 방문객들이 시각뿐 아니라 후각으로도 제품을 체험하도록 구현했다.

이상한 잇소 대표는 "잇소는 입지 않는 옷으로 공간을 디자인 하는 기업으로, 단순히 재활용이 아니라 공간의 정체성을 설계하고, 소셜 임팩트까지 더하는 패션 브랜드"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기업과 개인이 환경 문제 해결에 기여하면서도 자신만의 독창적인 공간을 누릴 수 있도록 도울 것"라고 말했다.

한편 2021년 설립된 잇소는 버려지는 의류를 활용해 벽돌이나 가구, 마감재 같은 인테리어 소재를 만드는 업사이클링 스타트업이다. 사명은 쓰레기를 뜻하는 영단어 'WASTE'를 거꾸로 한 이름이다. 버려지는 물건을 다른 방향에서 보면 새로운 가치를 발견할 수 있다는 의미를 담았다.

의류 업사이클링과 위스키가 만났다…잇소, '잭 애플' 팝업스토어 지원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150만명에 33조 뭉칫돈…두산로보틱스 '따따블' 성공할까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골프 최고위 과정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