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에이비엘바이오, AACR 참가…면역항암제 'ABL102' 포스터 발표

머니투데이
  • 김도윤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03.24 10:48
  • 글자크기조절
에이비엘바이오 (27,700원 ▲1,150 +4.33%)는 내달 미국에서 열리는 미국암연구학회(AACR)에서 면역항암제 후보물질 'ABL102'(ROR1x4-1BB)의 전임상 데이터를 포스터로 발표한다고 24일 밝혔다.

에이비엘바이오는 ABL102에서 타깃 암종을 결정하는 ROR1이 고형암과 혈액암에서 모두 발현하기 때문에 만성림프구성백혈병(CLL), 외투세포림프종(MCL), 삼중음성유방암(TNBC), 난소암(Ovarian) 등 다양한 암종의 치료에 활용 가능하다고 설명했다.


특히 2020년 벨로스바이오(VelosBio)가 ROR1 기반 ADC(항체약물접합체) 파이프라인의 임상 2상 결과를 발표한 뒤 글로벌 빅파마 머크(Merck)로부터 총 계약규모 27억5000만달러(약 3조6000억원)에 인수된 사례가 있어 주목된다고 전했다.

ABL102는 에이비엘바이오의 핵심 플랫폼 기술인 그랩바디T(Grabody-T)가 적용된 최초의 ROR1x4-1BB 이중항체다. Grabody-T의 4-1BB 항체가 갖고 있는 기억 T세포(Memory T-cell)는 장기 효과 유지 및 재발 방지에 특화돼 단기간에 내성이 생기고 재발률이 높아 미충족 수요가 큰 암종에 대한 치료가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에이비엘바이오는 ABL111, ABL503 등 앞서 임상이 진행되고 있는 파이프라인에서 기억 T세포 작용을 비롯해 안전성과 치료 효과를 높이는 4-1BB의 우수한 임상적 효능을 확인했다. ROR1에도 4-1BB를 결합해 경쟁력 있는 파이프라인을 추가 확보할 계획이다.


에이비엘바이오가 레고켐바이오와 공동개발한 ROR1 타겟 ADC 후보물질 ABL202는 씨스톤(CStone)에 기술이전 돼 ROR1 항체의 가치와 임상적 효능을 증명하기도 했다.

이상훈 에이비엘바이오 대표는 "ABL102가 ROR1 양성 암 환자의 치료를 위한 촉망받는 파이프라인이 될 수 있음을 확인했다"며 "이를 AACR 2023을 통해 알리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또 "ABL102는 세계 유일의 ROR1x4-1BB 이중항체인 만큼 이어지는 연구에도 더욱 박차를 가해 신속히 임상에 진입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월 350만원 상납, 배민만 돈 번다"…손에 쥐는 돈은 겨우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