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尹대통령, 인니 외교장관 접견 "수도이전 사업에 많은 韓기업 참여"

머니투데이
  • 박종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 문자
  • 2023.03.30 19:40
  • 글자크기조절

[the300]

[서울=뉴시스] 윤석열 대통령이 30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레트노 마르수디 인도네시아 외교부 장관을 접견하고 있다. 2023.03.30. (사진=대통령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윤석열 대통령이 30일 서울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레트노 마르수디 인도네시아 외교부 장관을 접견하고 있다. 2023.03.30. (사진=대통령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윤석열 대통령이 30일 인도네시아 외교장관을 통해 조코위 대통령의 친서를 전달받는 등 양국 간 투자 우호 협력을 다졌다.

이도운 대통령실 대변인의 서면브리핑에 따르면 윤 대통령은 이날 오후 용산 대통령실 청사에서 '제2차 민주주의 정상회의 인도-태평양지역 회의' 및 '제4차 한국-인도네시아 외교장관 공동위원회' 참석차 방한한 레트노 마르수디 인도네시아 외교장관을 접견했다.

윤 대통령은 접견에서 "지난해 조코위 대통령과의 상호방문을 계기로 양국 간 투자, 인프라 분야 협력이 심화되고 있는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아울러 "앞으로도 전기차, 배터리, 석유화학, 철강과 같은 주요 산업 분야를 중심으로 한 우리 기업의 대 인니 투자가 더욱 확대돼 한-인니 간 첨단산업 분야의 전략적 연대가 강화되도록 정부가 적극 지원할 것"이라며 "인니 수도이전 사업에 보다 많은 우리 기업이 참여해 양국 협력의 새로운 성공사례가 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레트노 장관은 올해 양국 수교 50주년을 맞아 미래지향적 협력이 더욱 강화되기를 바란다는 내용이 담긴 조코위 대통령의 친서를 윤 대통령에게 전달했다. 조코위 대통령은 친서에서 "인도네시아의 전기자동차 생태계 구축과 수도이전 사업을 통한 스마트시티 건설에 한국과의 협력이 더욱 심화, 확대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윤 대통령은 인도네시아가 올해 아세안 의장직을 수임한 것을 축하하고 우리 정부의 '인도태평양 전략'과 '한-아세안 연대구상' 추진의 핵심 파트너인 인도네시아와 역내 자유, 평화, 번영을 위해 적극 협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그러자 레트노 장관은 '한-아세안 연대구상'에 기대감을 나타내고 이를 통해 한-아세안 관계가 한층 강화되기를 바란다고 화답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고금리 더 간다"…美국채 투매에 증시 급락, '킹달러' 귀환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