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홍진호, 美 포커 대회서 또 '2억7천만원' 대박…누적 상금 20억↑

머니투데이
  • 전형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18,673
  • 2023.06.08 08:00
  • 글자크기조절
/사진=poker go 방송 화면
/사진제공=2023 월드시리즈 오브 포커
프로게이머 출신 포커 플레이어 홍진호가 또 한 번 국제 대회에서 거액의 상금을 획득했다.

홍진호는 지난 4일(현지 시각)부터 7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린 '2023 월드시리즈 오브 포커(이하 WSOP)'의 12번째 종목 '5000달러 프리즈아웃 노리밋 홀덤'에 출전했다.


그는 참가자 735명 가운데 4위를 기록, 상금 20만 8158달러(한화 약 2억 7185만원)를 차지했다.

그는 3일 차인 6일 평균 이하인 128만 칩을 확보하고 게임을 시작했지만, 600만 칩까지 꾸준히 늘려나가 최종 4인에 포함됐다. 다만 여전히 앞선 3인보다 칩이 적던 그는 노조무 시미즈(일본)의 공격적인 플레이를 방어하다 칩 대부분을 잃고 4위로 대회를 마감했다.

/사진=poker go 방송 화면
/사진=poker go 방송 화면

우승은 미국의 제레미 아이어가 차지했다. 상금은 약 65만달러(8억 4890만원). 이어 펠리페 라모스(브라질)가 2위로 상금 약 40만달러(5억 2240만원)를 받았다. 홍진호의 칩을 빼앗은 시미즈는 3위에 그쳤다.


WSOP는 세계에서 가장 권위 있는 포커 대회로, 포커 플레이어에게는 꿈의 무대로 불린다. 홍진호는 지난해 WSOP에서 첫 우승을 차지한 바 있다. 당시 76번째 종목에서 865명의 참가자 가운데 1등을 해 상금 27만 6000달러(3억 6045만원)을 획득했다.

그의 WSOP 통산 상금은 55만 6670달러(7억2700만 원)이다.

홍진호는 지난달 24일 한 방송에서 지난해 포커 대회에서 받은 상금만 20억원에 이른다고 밝히기도 했다. 그는 당시 방송을 쉬는 동안 각종 포커 대회에 출전해 왔다며 "포커 선수로 데뷔한 지는 4년 차다. 데뷔는 늦은 편이지만 작년에 큰 대회를 두 번 우승했다. 총상금은 20억원 정도 된다"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삼성 이어 CJ도? 급식·식자재 부당지원"…공정위 심판대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