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에어컨·김치냉장고 바꿔볼까..위니아에이드, 하반기 기대-신한

머니투데이
  • 김소연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06.23 07:59
  • 글자크기조절
전국적으로 폭염특보가 발효된 27일 오후 서울 중구 남대문로 한 건물외벽에 설치된 에어컨 실외기가 가동되고 있다. /사진=머니S 장동규 기자
전국적으로 폭염특보가 발효된 27일 오후 서울 중구 남대문로 한 건물외벽에 설치된 에어컨 실외기가 가동되고 있다. /사진=머니S 장동규 기자
신한투자증권은 23일 위니아에이드 (1,691원 ▼136 -7.44%)에 대해 하반기로 갈수록 원스톱 플랫폼 사업자로서 입지가 확장될 것이라고 평가했다. 투자의견과 목표주가는 제시하지 않았다.

위니아에이드는 지난해 매출액 4395억원, 영업이익 223억원을 기록해 전년 대비 각각 9.7%, 35.4% 하락한 성적을 내놨다. 유통사업부는 10%대 성장했지만 물류사업부와 케어사업부가 부진한 영향이다.

신한투자증권은 위니아에이드의 올해 연간 매출액은 4517억원, 영업이익은 269억원으로 전년 대비 각각 2.8%, 20.9% 증가할 것이라고 내다봤다.

최태용 연구원은 "하반기 실적으로 상반기 부진이 상쇄될 것"이라며 "유통 주력 상품인 김치냉장고와 에어컨이 각각 9~12월, 3~6월에 잘 팔리는 만큼 2분기부터 개선 여지가 있다"고 설명했다.

특히 위니아에이드에 기대하는 점은 원스톱(One-Stop) 플랫폼 사업자로서의 입지 확장이다.

최 연구원은 "소형가전이 1인 가구 확대 및 교체주기 감소로 수요가 확대되고 있다"며 "사업모델도 기존 중국 OEM/ODM 제품을 파는 것에서 탈피해 자체 제작, 기획, 유통, 물류까지 영위해 더 높은 판가 형성이 가능하다"고 짚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골목마다 소변·담배꽁초…용산 주민 "집회, 이 악물고 참는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