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전원주 "연애 때 입산 금지구역서 재미 봤다…결국 경찰에 붙잡혀"

머니투데이
  • 채태병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61,303
  • 2023.07.24 07:35
  • 글자크기조절
/사진=SBS 예능 '미운 우리 새끼'
배우 전원주가 과거 연애 시절 돈이 없어 입산 금지구역에 들어갔던 일화를 전했다.


지난 23일 SBS 예능 '미운 우리 새끼'(미우새)에는 전원주, 선우용여, 이경실, 김지선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MC들은 선우용여 집을 찾아가 게스트들과 만났다. 김종국이 선우용여에게 "더 젊어지신 것 같다"고 말하자, 전원주는 "젊은 것들이 눈은 있나 봐…난 한번도 안 보고 선우용여만 본다"고 토로해 웃음을 안겼다.

이어 전원주는 젊은 시절 연애 때 입산 금지구역에 들어갔던 에피소드를 전했다. 그는 "당시에 돈이 없어서 그랬다"며 "금지구역 철망을 들어 남자가 먼저 들어간 뒤 내가 따라 들어갔다"고 설명했다.

전원주는 "안에서 한참 재미를 보고 있었는데 갑자기 경찰이 와서 나오라고 했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이경실은 옆에서 "가을에 낙엽이 얼마나 푹신했겠느냐"고 거들었다.


김종국이 "경찰서까지 가셨냐"고 묻자, 전원주는 "파출소에 끌려갔다"며 "옷에는 모래가, 머리에는 꽃이 잔뜩 묻었다. 엄마가 왔는데 '이 미친 게 재미 볼 데가 없어서 산속에서 그랬냐'고 소리쳤다"고 덧붙였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순식간에 127조 증발…새파랗게 질린 개미들 "살려달라"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