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웅진씽크빅, 대만 스튜디오A와 'AR피디아' 100억 규모 수출계약

머니투데이
  • 정현수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08.01 09:05
  • 글자크기조절
웅진씽크빅, 대만 스튜디오A와 'AR피디아' 100억 규모 수출계약
웅진씽크빅 (2,700원 ▼20 -0.74%)이 대만 기업과 증강현실(AR) 독서 솔루션인 'AR피디아(ARpedia)'의 중화권 독점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 국내 에듀테크 시장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는 웅진씽크빅이 해외 시장 공략에도 속도를 내고 있다.

웅진씽크빅은 대만 기업 '스튜디오A'와 AR피디아를 중화권 시장에 독점 공급하는 100억원 규모의 계약을 체결했다고 1일 밝혔다.

이번 계약은 최소 판매액을 보장하는 '미니멈 개런티'(최소 보장) 방식이다. 웅진씽크빅은 스튜디오A에 연간 최소 8만 세트 이상의 AR피디아를 공급한다. 금액으로 환산하면 약 100억원 규모다.

애플 프리미엄 리셀러 기업인 스튜디오A는 대만 폭스콘 관련 기업 폭스링크 그룹의 자회사다. 스튜디오A는 대만을 비롯해 중국과 홍콩, 마카오 등에서 AR피디아의 온오프라인 유통을 맡고, 현지 인프라를 활용한 물량 공급 및 마케팅에 나선다.

웅진씽크빅은 지난 5월 스튜디오A와 중화권 수출·유통 협력 계약을 맺었다. AR피디아의 중화권 사업 독점 권한까지 부여하면서 대형 유통사와 안정적인 파트너십을 확보할 수 있게 됐다.

AR피디아는 책 속 등장인물과 그림 등을 AR 기술로 구현해 입체적인 독서 경험을 제공하는 에듀테크 제품이다. 국내 교육업체 최초로 CES(국제전자제품박람회) 혁신상을 2년 연속 수상했다.

이재진 웅진씽크빅 대표는 "이번 계약은 국내 교육기업의 단일 제품이 기술력과 글로벌 시장성을 인정 받아 대규모 해외 수출 성과를 냈다는 점에서 큰 의미가 있다"며 "중화권 외에도 일본과 미국, 남아프리카공화국, 이스라엘 등의 여러 기업과 계약을 앞두고 있는데 동남아시아 지역에서도 수출 협의를 진행하고 있는 만큼 AR피디아의 해외 성과는 더욱 확대될 것"이라고 말했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