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전 세계 이목이 쏠리는 초전도체…관련주도 급등

머니투데이
  • 김창현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6,170
  • 2023.08.02 09:43
  • 글자크기조절

특징주

초전도체 위에서 자석이 공중부양하고 있는 사진. 이같은 현상은 초전도체의 마이스너 효과에 의해 나타난다. (로체스터 대학 사진 / J. Adam Fenster) 2023.07.28 /뉴스1
초전도체 위에서 자석이 공중부양하고 있는 사진. 이같은 현상은 초전도체의 마이스너 효과에 의해 나타난다. (로체스터 대학 사진 / J. Adam Fenster) 2023.07.28 /뉴스1
국내 연구진이 상온·상압에서 전기를 손실 없이 보낼 수 있어 꿈의 물질로 불리는 '초전도체'를 개발했다는 소식에 관련주도 강세를 보인다. 초전도체 물질을 만드는 데 구리 등이 활용돼 동합금 계열 제조업체들이 수혜를 볼 것이라는 생각에서다.

2일 오전 9시31분 기준 초전도체 관련주로 시장에서 인식된 동합금 계열 비철금속 제조업체 대창 (1,409원 ▼55 -3.76%)은 증시에서 전 거래일 대비 241원(17.54%) 오른 1615원에 거래 중이다. 마찬가지로 비철금속 제조업체인 서원 (1,376원 ▼26 -1.85%)은 248원(18.87%) 오른 1562원에 국일신동 (2,505원 ▼50 -1.96%)은 250원(8.79%) 오른 3095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구산업 (3,985원 ▼70 -1.73%)은 520원(9.47%) 오른 6010원에 희토류 관련주 티플랙스 (3,160원 ▼35 -1.10%)는 390원(9.96%) 오른 4305원에 거래 중이다.

지난달 22일 이석배 퀀텀에너지연구소(고려대 창업기업) 대표를 포함한 연구팀은 논문 사전 공개 사이트 '아카이브(arXiv)'에 상온과 상압에서 전류가 저항 없이 흐를 수 있는 초전도성을 갖는 물질을 세계 최초로 만들었다고 발표했다. 연구진은 납과 구리, 인회석(인산염 광물 일종)을 사용해 새로운 결정 구조인 'LK-99'를 발견했다고 알렸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의료파업에 '임상시험'도 못해…K바이오도 빨간불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