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기술창업 지원사업 팁스에 30개 창업팀 추천한 'AC 명가'의 비결

머니투데이
  • 최태범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5,061
  • 2023.08.29 09:00
  • 글자크기조절

[이노머니]인포뱅크 아이엑셀, 올해 팁스에 30개사 최다 추천 기록

[이 기사에 나온 스타트업에 대한 보다 다양한 기업정보는 유니콘팩토리 빅데이터 플랫폼 '데이터랩'에서 볼 수 있습니다.]

1세대 벤처기업 인포뱅크가 운영하는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터(AC) '아이엑셀(iAccel)'의 구성원 사진
1세대 벤처기업 인포뱅크가 운영하는 스타트업 액셀러레이터(AC) '아이엑셀(iAccel)'의 구성원 사진
정부가 운영하는 기술창업 지원 프로그램 팁스(TIPS)는 기술 기반 스타트업의 성장에 마중물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팁스는 민간과 정부가 합심해 우수 기술을 가진 스타트업을 육성하는 프로그램이다.

민간 운영사가 유망한 스타트업에 먼저 1~2억원 초기 투자하면, 중소벤처기업부가 연구개발(R&D) 자금 등을 연계 지원하는 방식이다. 팁스에 선정된 스타트업은 2년간 최대 5억원의 R&D 자금 확보가 가능하다.

사업화 자금(1억원)과 해외 마케팅(1억원)을 위한 추가 자금 지원도 받을 수 있다. 정부 자금은 보조금 형태로 지급되기 때문에 지분 희석이 없다.

팁스에 선정되기 위해서는 추천권을 가진 민간 운영사의 역량이 중요하다. 유망 스타트업을 발굴하고 선투자와 보육을 통해 추천하는 역할을 담당하는 만큼 기업의 잠재력을 알아보는 안목이 요구된다.

운영사별로 추천 기업의 허용범위(T/O)도 다르다. 구체적인 기준은 공개되지 않았으나 전년도 운영 실적과 초기 스타트업 투자 건수 등이 주요 지표로 활용되는 것으로 알려졌다.


스타트업 '특허 출원' 지원해 기술·사업 경쟁력↑


기술창업 지원사업 팁스에 30개 창업팀 추천한 'AC 명가'의 비결
중기부에 따르면 현재 111개의 팁스 운영사가 활동 중이다. 팁스 운영사에는 벤처캐피탈(VC)과 액셀러레이터(AC)를 비롯해 기업형 벤처캐피탈(CVC), 대기업, 대학별 기술지주, 지역별 창조경제혁신센터 등 다양한 주체들이 있다.

그중에서도 1세대 벤처기업 인포뱅크가 운영하는 기업형 AC '아이엑셀(iAccel)'이 팁스에서 눈에 띄는 성과를 내며 '팁스 명가'로 자리매김하고 있어 주목된다.

인포뱅크 아이엑셀은 지난해 전체 팁스 운영사 중 가장 높은 선정 성과로 운영사 1위를 차지한데 이어 올해는 최다 규모인 30개사를 추천했다. 최다 추천할 수 있었다는 것은 아이엑셀이 팁스 운영사로서 높은 역량을 갖고 있음을 반증하는 것으로 풀이된다.

아이엑셀 관계자는 "팁스 추천권은 운영사에 일괄로 주어지지 않는다. 팁스 추천권 수는 운영사의 역량을 보여주는 가장 중요한 지표로 여겨진다"고 했다.

올해 추천 기업 중에서는 △라이드유앤소프트애그유니하이어엑스신사유람단엠에프알 △아젠다북 △성왕이앤에프오퍼스엠 △인슈딜 △더블레스문 △인포플라 △피비티엘(메드진바이오) △모핀 △테이퍼랩스 △에코호피아 등이 선정됐다.

중기부는 올해분 팁스 선정을 10월까지 마칠 것으로 알려졌다. 이에 따라 운영사 대부분의 추천 작업은 사실상 마무리된 상황이다. 아이엑셀이 추천한 팀의 추가 선정이 예상되고 있어 올해의 팁스 성과는 더욱 커질 것으로 예상된다.

인포뱅크의 아이엑셀이 팁스 명가로 거듭날 수 있었던 것은 2015년 운영사로 선정된 이후 꾸준히 쌓아온 노하우 외에도 '특허 경영'이 크게 기여한 것으로 분석된다.

인포뱅크는 사옥 내 특허법인을 입주시켜 스타트업과 아이디어 미팅을 하다가 특허 아이템이 나오면 바로 특허법인 변리사와 회의를 할 수 있도록 한다. 스타트업들의 특허 출원을 도우며 기술·사업 경쟁력을 높인 것이 팁스 실적으로 이어졌다는 설명이다.


시드팁스, 딥테크 팁스에서도 성과



기술창업 지원사업 팁스에 30개 창업팀 추천한 'AC 명가'의 비결
초기 투자 성과도 성공적이다. 지난해 61곳에 신규 투자를 했으며 약 187억원을 투입했다. 지난해 340억원 규모의 신규 펀드를 결성하며 총 540억원의 펀드를 조성했다. 이는 2021년의 202억원보다 약 2.7배 증가한 수치다.

피투자사들의 후속투자 성공률은 74%에 달한다. 지난해의 경우 전체 포트폴리오의 약 56%가 팁스에 골인했다. 이 같은 성과와 전문성을 인정받아 인포뱅크는 예비창업지원 프로그램(시드 팁스)의 첫 시범운영사에도 선정됐다.

팁스가 1억원 이상 투자를 유치한 스타트업을 지원한다면 시드팁스는 그 전 단계로 투자 이력이 없는 (예비)창업팀을 시드 투자단계까지 성장할 수 있도록 돕는다. 시드팁스 참여기업은 향후 팁스에 도전할 때 가산점을 받는다.

인포뱅크 아이엑셀은 올해 신설된 딥테크 팁스에서도 성과를 내고 있다. 딥테크 팁스는 중기부가 지원하는 '초격차 스타트업 1000+'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기술력이 우수한 스타트업을 선정해 3년간 최대 15억원의 기술개발 자금을 지원하는 프로그램이다.

홍종철 인포뱅크 아이엑셀 대표
홍종철 인포뱅크 아이엑셀 대표
기존 팁스에 비해 지원금 규모가 3배 가량 큰 만큼 기술력·사업성·글로벌 진출 가능성 등 평가 기준이 한층 까다롭다. 그럼에도 아이엑셀은 현재까지 5개 스타트업의 딥테크 팁스 선정을 이끌어내며 운영사 중 최다 기록을 세웠다.

홍종철 인포뱅크 아이엑셀 대표는 "실질적인 도움을 받을 수 있는 팁스는 초기 기업에게 무엇보다 중요한 관문"이라며 "많은 기업들을 팁스에 선정시키면서 확보한 경험과 노하우를 기반으로 추천 기업들이 철저히 서면·대면 평가에 대비하도록 하고 있다"고 했다.

그는 "운영사는 한발 앞서 글로벌 기술 트렌드를 면밀히 살피고 시장을 분석해 기업이 역량을 최대한 발휘할 수 있도록 지원해야 한다. 마라톤의 페이스 메이커처럼 창업기업의 성장과 혁신을 위한 긴 여정에 맞춤형 지원을 위한 노력을 계속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움츠리는 매매, 날개펼친 전세…2억에 송파 아파트 매수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