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주한 필리핀 대사, 용인시에 잼버리 지원 감사 서한 보내

머니투데이
  • 경기=이민호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08.23 17:10
  • 글자크기조절
경기 용인특례시는 주한 필리핀 대사관이 '2023년 새만금 세계스카우트 잼버리 대회'에서 보여준 시의 배려에 고마움을 전하는 감사 편지 2통을 보내왔다고 23일 밝혔다.

편지를 보낸 사람은 마리아 테레사 디존- 데베가 주한 필리핀 대사이며, 정부를 대신해 이상일 시장과 징수과 직원들에게 각각 감사 편지를 보냈다.


필리핀 대사는 지난 22일 이 시장에게 "400여명의 필리핀 대표단을 위해 용인특례시가 베푼 환대에 주한 필리핀 대사관과 정부가 깊은 감사를 표한다"고 밝혔다.

편지에는 폭염과 태풍으로 잼버리 대회가 조기에 중단돼 용인에 머물게 된 400여명의 필리핀 스카우트 대원들이 시가 마련해 준 숙소에 머물며 즐겼고, 단 한명도 사고 없이 무사히 필리핀에 잘 도착했다는 소식이 담겨 있다.

이어 필리핀 대사는 "필리핀 정부와 주한 필리핀 대사관은 앞으로 용인특례시와 긴밀히 협력하며 특별한 우호 관계를 맺길 원한다"면서 "태풍 카눈으로 피해를 본 대한민국 국민에게 위로를 전하며 하루빨리 일상을 회복하길 바란다"는 마음도 전했다.


징수과 직원들에게는 지난 14일 편지를 보내 잼버리 대회에 참가한 필리핀 대표단이 용인에 머무는 동안 잘 살펴줘 진심으로 고맙다고 했다.

지난 8일부터 12일까지 용인에 머물다 간 필리핀 대표단은 대웅제약 인재개발원 등 3곳의 숙소에서 지내며 청소년수련원 물썰매장 체험, 법륜사·와우정사·농촌테마파크 탐방 등 시가 마련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즐겼다.

이상일 용인시장은 "필리핀 대원들이 무사히 고국으로 돌아갔다는 소식을 들으니 기쁘고, 마리아 데레사 디존- 데베가 대사께서 감사 편지까지 보내주셔서 감사하다"면서 "필리핀 대원들이 용인에서의 경험을 소중한 추억으로 간직한다면 그 이상 큰 보람은 없을 것"이라고 말했다.

이어 "비상 상황에서 필리핀 대원 등 잼버리 대원들을 위한 지원 활동을 헌신적으로 해 준 시 공직자, 기업·대학·종교시설·시 공공기관 관계자들께 다시 한번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고 밝혔다.
마리아 테레사 디존- 데베가 주한 필리핀 대사가 이상일 용인시장에게 보낸 감사 편지 전문./사진제공=용인시
마리아 테레사 디존- 데베가 주한 필리핀 대사가 이상일 용인시장에게 보낸 감사 편지 전문./사진제공=용인시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30%, 개미 99.69% 물려 있어요"…국민주 4위 주식의 추락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