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937번 스카웃 제안 받았다"…이 직급에 가장 많은 '러브콜'

머니투데이
  • 최태범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08.31 17:30
  • 글자크기조절
[이 기사에 나온 스타트업에 대한 보다 다양한 기업정보는 유니콘팩토리 빅데이터 플랫폼 '데이터랩'에서 볼 수 있습니다.]

"937번 스카웃 제안 받았다"…이 직급에 가장 많은 '러브콜'
400만 회원을 보유한 비즈니스 커리어 플랫폼 '리멤버'를 통해 매월 회원들이 받는 스카웃 제안은 평균 21만건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1명당 받는 평균 스카웃 제안은 12건이었고, 무려 937건의 최다 스카웃 제안을 받은 사람도 있었다.

31일 리멤버 운영사 드라마앤컴퍼니는 리멤버를 통해 이뤄진 스카웃 제안 누적 500만건 돌파를 기념해 이 같은 내용을 담은 구체적인 데이터를 공개했다.

스카웃 제안을 많이 받은 산업 분야는 IT(24%)다. 금융(12%), 유통·판매(10%)가 뒤를 이었고, 이외에도 화학(6%), 소비재(6%), 자문(6%), 제약·바이오(6%)와 전자(4%), 광고(3%) 등이 스카웃 제안을 많이 받는 산업 순위로 올랐다.

각 분야별 1위 기업은 △IT(네이버) △금융(카카오페이) △유통·판매(쿠팡) △화학(아모레퍼시픽) △소비재(CJ제일제당) △제약·바이오(셀트리온) △전자(삼성전자) △광고(제일기획) △전략컨설팅(보스턴컨설팅그룹) △법무법인(율촌) △회계법인(삼정) 등이다.

"937번 스카웃 제안 받았다"…이 직급에 가장 많은 '러브콜'
직급으로는 기업 규모를 불문하고 실무에 바로 투입될 수 있는 '대리·과장'에 대한 수요가 높았다. 스카웃 제안을 가장 많이 받은 연차는 '5~8년차(38%)'였다. 뒤이어 9~12년차(28%), 13~16년차(14%), 1~4년차(11%), 17년차 이상(9%) 순으로 나타났다.

가장 인기 있는 직무는 단연 '소프트웨어 개발(14%)'이었다. 그다음으로 '마케팅·광고(12%)'와 '전략·기획(11%)'이 뒤를 이었고, '영업(10%)'과 '연구개발(8%)'이 근소한 차이로 4~5위를 차지했다.

드라마앤컴퍼니는 리멤버의 '프로필'을 꾸준히 관리하는 것이 스카웃 제안을 많이 받을 수 있는 비결이라고 조언했다.

실제로 프로필 완성도에 따른 스카웃 현황을 비교하면 결과가 3배 이상 차이 났다. 프로필을 절반만 완성한 회원은 평균 4건의 스카웃 제안을 받은 반면, 프로필을 모두 완성한 회원의 경우 평균 14건의 스카웃 제안을 받았다.

드라마앤컴퍼니 관계자는 "스카웃을 잘 받는 사람들에게서 발견되는 공통점은 커리어 이력을 상세하게 기록하고, 주기적으로 업데이트하는 성실성"이라며 "검색에 걸리는 키워드가 많을수록 자주 최신화할수록 채용 담당자들에게 노출될 가능성이 높다"고 했다.

[머니투데이 스타트업 미디어 플랫폼 '유니콘팩토리']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한방 없는 밸류업 실망"…금융주 팔고 아파트 '줍줍'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