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1억 투자했더니 월 90만원이 계좌에" 개미 몰리는 월배당 ETF

머니투데이
  • 오정은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VIEW 75,500
  • 2023.09.05 15:35
  • 글자크기조절
"1억 투자했더니 월 90만원이 계좌에" 개미 몰리는 월배당 ETF
#비상금 3000만원을 묵혀둘 곳을 찾던 회사원 김모씨(39)는 지난달 TIGER 미국배당+7%프리미엄다우존스 (10,200원 ▲40 +0.39%) ETF에 투자했다. 월배당을 지급하는 이 상품은 8월 말 90원의 깜짝 분배금을 공시했다. 월배당 27만원(세전)을 받게 된 김씨는 "앞으로도 적립식으로 계속 투자할 것"이라며 "분배금 재투자로 복리 효과까지 누릴 수 있다"고 말했다.

미국 배당성장주에 투자하는 ETF가 개인 투자자들 사이에 큰 인기를 끌고 있다. 매달 배당금을 따박따박 지급하는 '월배당' 매력에 개인들의 노후대비용 적립식 투자가 늘며, 단기간에 덩치를 불린 배당성장형 ETF가 재테크족 사이에 화제다.

5일 한국거래소에 따르면 국내 증시에 상장된 배당성장형 ETF 가운데 개인 투자자들은 최근 3개월간 미래에셋운용의 TIGER 미국배당+7%프리미엄다우존스 (10,200원 ▲40 +0.39%)를 629억원 규모로 가장 많이 순매수했다. 이는 해당 기간 개인 ETF 순매수 7위에 해당되는 규모다. 그밖에 TIGER 미국배당다우존스 (11,095원 ▲95 +0.86%)를 588억원, ACE 미국배당다우존스 (11,235원 ▲90 +0.81%)를 458억원, SOL 미국배당다우존스 (10,170원 ▲85 +0.84%)를 419억원 각각 순매수했다. 4종 ETF에 대한 개인 순매수 총합은 2100억원에 육박한다.

이들은 일명 '한국형 SCHD'로 불리는 배당성장형 ETF다. 세계적인 자산운용사 찰스슈왑이 운용하는 SCHD ETF를 복제한 것으로 SCHD와 동일하게 다우존스미국배당100 지수(Dow Jones US Dividend 100 Index)를 추종한다. SCHD는 미국 증시의 대표 고배당 주식에 투자하면 2022년 미국배당 관련 ETF 중 가장 많은 자금이 유입된 상품이다. 지난 10년간 연평균 수익률이 11.05%를 기록했으며 서학개미들 사이에 인기를 끌며 일명 '슈드'로 불린다.

'한국형 SCHD' ETF는 올 들어 자산운용사간 경쟁이 치열해졌다. 신한자산운용의 SOL 미국배당다우존스가 '한국형 SCHD'로 인기를 끌자 미래에셋자산운용과 한국투자신탁운용이 각각 신상품 출시, 상품명 변경, 보수 인하를 단행하며 각축전에 돌입했다.

특히 미래에셋자산운용은 후발주자로 지난 6월20일 TIGER 미국배당다우존스, TIGER 미국배당+7%프리미엄다우존스, TIGER 미국배당+3%프리미엄다우존스 ETF 3종을 출시했다. 출시 3개월도 안 된 현 시점에서는 개인 자금 유입에서는 경쟁사들을 압도하고 있다.

이날 미래에셋운용에 따르면 4일 기준 TIGER 미국배당다우존스의 순자산은 2974억원으로 3000억원에 육박했다. 선발주자인 신한자산운용의 SOL 미국배당다우존스가 2803억원, ACE 미국배당다우존스의 순자산은 1429억원을 기록 중이다.

아울러 TIGER 미국배당+7%프리미엄다우존스의 순자산은 875억원, TIGER 미국배당+3%프리미엄다우존스 ETF의 순자산은 187억원으로 두 상품의 순자산 합계도 1000억원을 돌파했다. 이들 미국배당 프리미엄 ETF는 SCHD와 동일한 배당주를 기초자산으로 투자하고 커버드콜 전략(주식 현물 포트폴리오에 콜옵션 매도 전략을 함께 구사)을 통해 추가 배당 재원을 확보하는 전략을 사용한다.

TIGER 미국배당다우존스의 경우 지난 6월20일 상장 이후 기준가 1만원 대비 약 2개월 반만에 5.1% 수익률을 나타냈다. 지난 7월29일과 8월30일에 각각 30원과 34원의 분배금도 각각 지급했다. 1000만원을 투자했다면 7·8월말에 각각 3만원, 3만4000원의 분배금(세전)을 받게 되는 것이다. 특히 TIGER 미국배당+7%프리미엄다우존스의 경우 8월말 분배금이 90원에 달해 개인 순매수가 급증하고 있다. 월 분배율이 0.88%로, 이는 연환산시 10.56%에 해당된다.

국내 자산운용사들이 출시한 미국배당다우존스 ETF는 모두 월배당형으로 은퇴생활자의 자금 수요에 적합하게 설계됐다. 이들 '한국형 SCHD' 배당성장형 ETF는 다우존스미국배당100 지수에 편입된 고배당주 브로드컴, 펩시코, 버라이존, 시스코시스템즈, 홈디포, 코카콜라, 머크, 화이자 등에 투자한다.

김수명 미래에셋자산운용 전략ETF운용본부 선임매니저는 "다우존스미국배당100 지수를 추종하는 한국형 SCHD ETF들은 월배당으로 지속적인 현금흐름을 발생시켜 '제2의 월급'을 만들고 싶은 투자자에게 적합하다"며 "특히 커버드콜 전략을 활용한 상품의 경우 배당주 투자와 더불어 옵션 매도 전략을 통해 안정성에 추가 프리미엄까지 확보할 수 있는 상품"이라고 설명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의료파업에 '임상시험'도 못해…K바이오도 빨간불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