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아이폰 금지" 中 호령에 애플 3.58%↓…비에이치·LG이노텍도 '뚝'

머니투데이
  • 홍순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09.07 09:21
  • 글자크기조절

[특징주]

애플의 신작인 '아이폰14' 시리즈 14, 14 플러스, 14 Pro, 14 Pro Max /사진=김휘선 기자 hwijpg@
글로벌 빅테크인 애플의 주가가 크게 하락하면서 국내 애플 수혜주들도 장 초반 하락하고 있다.

7일 오전 9시15분 비에이치는 전 거래일보다 1950원(7.99%) 내린 2만2450원, LG이노텍은 같은 기간 1만3500원(5.02%) 내린 25만5500원을 기록 중이다.


지난 6일(현지시간) 미국 국채금리 상승으로 기술주들이 큰 폭으로 하락했다. 아울러 중국이 중앙정부 기관 공무원들에게 애플을 비롯한 해외 브랜드 스마트폰 등 전자기기를 업무용으로 사용하는 걸 금지했다는 보도가 애플 주가에 악영향을 줬다.

애플은 직전 거래일보다 6.79달러(3.58%) 내린 182.91달러로 장을 마감했다.

서상영 미래에셋증권 연구원은 "중국 정부의 제재에 아이폰 1000만대가 영향을 받을 수 있다는 전망이 나오자 미국 증시의 애플 부품주도 동반 부진했다"며 "아이폰 15 생산 차질 가능성이 부각된 점도 투자심리 위축 요인"이라고 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주6일 근무·희망퇴직 칼바람…'리스크 시대' 기업들 비상경영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다음 언론사 홈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