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요소 수출길 막은 中, 2년전 악몽이 또?…비료株 장 초반 강세

머니투데이
  • 홍순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09.08 09:23
  • 글자크기조절

[특징주]

임종철 디자인기자 /사진=임종철 디자인기자
중국의 요소 수출 중단 지시 보도에 비료 등 요소수 관련 주가 장 초반 강세다.

8일 오전 9시19분 조비 (12,620원 ▼20 -0.16%)는 전 거래일보다 3940원(29.94%·상한가) 오른 1만7100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와 함께 남해화학 (7,080원 ▲10 +0.14%)(21.50%), KG케미칼 (5,130원 ▼20 -0.39%)(18.19%), 율촌 (1,587원 ▲10 +0.63%)(29.89%), 누보 (1,515원 ▲2 +0.13%)(23.66%) 등도 상승 중이다.


지난 7일(현지시간) 블룸버그는 중국 정부가 자국 내 요소 가격이 급등하자 일부 비료업체들에 요소 수출 중단을 지시했다고 보도했다. 장저우 상품거래소의 요소 선물 가격은 지난 6~7월 50% 가까이 급등한 뒤 등락을 반복 중이다.

중국은 세계 최대 요소 생산국이자 소비국이다. 중국산 요소를 가장 많이 수입하는 국가로 인도, 한국, 미얀마, 호주, 멕시코 등이 꼽힌다. 우리나라는 2021년 중국의 요소 수출 제한으로 요소와 요소수 품귀현상을 겪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삼양식품만 있나…한류 열풍에 "또 신고가!" 이 주식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