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더존비즈온, 전자신문 지분 560억원에 인수…"사업 다각화 목적"

머니투데이
  • 홍순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09.25 15:35
  • 글자크기조절
더존비즈온, 전자신문 지분 560억원에 인수…"사업 다각화 목적"
더존비즈온 (45,650원 ▼1,900 -4.00%)이 호반건설이 보유한 전자신문사를 인수했다고 25일 공시했다. 호반건설이 기존에 보유했던 전자신문 지분 74.38%를 560억원에 인수했다.

취득 후 주식수는 44만1230주이며 취득 예정일은 오는 10월20일이다. 더존비즈온 측은 사업 다각화 및 시너지 창출 목적으로 전자신문 인수를 추진했다고 설명했다.

더존ICT그룹은 지주사인 더존홀딩스가 상장사인 더존비즈온, 더존넥스트를 자회사로 두고 있다. 키컴, 더존비앤에프, 더존테크핀 등이 손자회사이며 더존비앤씨티, 더존에듀캠, 비즈니스워치 등이 특수관계자로 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골목마다 소변·담배꽁초…용산 주민 "집회, 이 악물고 참는다"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