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경영난'으로 기업회생절차 신청한 위니아…주가도 연일 약세

머니투데이
  • 홍순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09.26 09:12
  • 글자크기조절

[특징주]

임종철 디자인기자 /사진=임종철 디자인기자
임종철 디자인기자 /사진=임종철 디자인기자
종합생활가전기업 위니아전자가 법정관리에 들어간다는 소식에 위니아 관련주가 연일 하락세다.

26일 오전 9시5분 위니아에이드 (1,691원 ▼136 -7.44%)는 전 거래일보다 599원(29.88%) 내린 1406원에 거래되고 있다. 위니아 (613원 ▲141 +29.87%)도 같은 기간 41원(6.06%) 내린 636원에 거래되고 있다.

관련 업계에 따르면 위니아전자는 지난 20일 서울회생법원에 기업회생절차를 신청했다. 기업회생은 법원의 관리 아래 진행하는 기업 구조조정 절차다.

대유플러스도 기업회생절차를 신청했다. 지난 25일 대유플러스는 서울회생법원에 회생절차 개시를 신청했다고 공시했다. 지난 3월 발행한 신주인수권부사채를 조기 상환해야하나 채무이행자금이 부족해 지급이 어려운 상황이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2위 삼성'에 새 기회?…'TSMC 리스크' 대체재 찾는 빅테크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2023 대한민국 사회안전지수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