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한올바이오파마, 탈모치료제 '헤어그로정' 월 100만정 판매 돌파

머니투데이
  • 박미주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11.15 16:32
  • 글자크기조절
헤어그로정/사진= 한올바이오파마
헤어그로정/사진= 한올바이오파마
한올바이오파마 (36,650원 ▲350 +0.96%)는 탈모치료제 '헤어그로정(성분명 피나스테리드)'의 판매량이 월 100만정을 돌파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는 지난달 기준 헤어그로정의 판매량이 전년 동기 대비 62.6% 증가한 것으로 2007년 출시 이후 최대 판매량이다.

지난해 헤어그로정의 판매량은 약 5년간 연평균 20% 증가했다. 헤어그로정은 2018년부터 2022년까지 5년 연속으로 피나스테리드 1mg 제품 부문 연간 의사 처방의약품 중 상위 5위권을 유지하고 있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 따르면 지난해 탈모증으로 치료받은 환자는 25만 명을 넘어섰다. 이 중 2030세대가 38%로 높은 비중을 차지했다. 건강보험이 적용되지 않는 노화, 유전적 요인 등을 모두 포함한 국내 탈모 인구는 1000만명 정도로 추산돼 향후 탈모인구는 지속 증가할 것으로 보인다.

헤어그로정은 만 18세에서 41세의 성인남성에서 나타나는 남성형 탈모(안드로겐 탈모증)의 치료제로 환자의 부담을 낮추고 생물학적 동등성이 입증돼 효능과 안정성을 인정받았다.

한올의 또 다른 탈모치료제 제품군인 '아다모정(성분명 두타스테리드)'과 탈모보조치료제 '판그로정'도 시장에서의 입지를 확대해 나가고 있다는 설명이다.

박수진 한올바이오파마 대표는 "지난해 탈모 치료제 전용 생산라인을 가동하며 시장에서 원가 경쟁력, 철저한 품질 관리, 안정적인 대량 생산 능력을 인정받고 있다"며 "국내 탈모 치료제 시장 점유를 확대해 나가 2025년까지 탈모 치료제 전문 회사로 자리매김할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한올바이오파마는 지난해 3월 탈모 치료제 전용 생산라인을 가동하며 생산 역량을 강화했다. 일반 의약품 생산라인과 완전히 분리된 전용라인은 물론 전과정 자동화, 밀폐형 시스템 도입을 통해 대량생산 능력과 품질관리 역량을 확보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단독 의료파업에 '임상시험'도 못해…K바이오도 빨간불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