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코람코자산신탁, 수원 최초 가로주택정비사업 이끈다

머니투데이
  • 홍순빈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11.16 08:32
  • 글자크기조절
/사진=코람코자산신탁 제공
/사진=코람코자산신탁 제공
코람코자산신탁은 16일 수원시 장안구 연무동21번지 가로주택정비사업의 사업대행자로 선정되며 수원시 최초의 신탁방식 정비사업을 이끈다고 밝혔다.

수원 연무동21번지는 광교공원과 경기중앙교육도서관 인근의 노후주택단지다. 코람코자산신탁은 이곳을 지하6층~지상29층, 아파트 156세대와 근린생활시설로 탈바꿈시킨다는 계획이다. 앞서 수원시청에 사업대행자 지정고시 신청을 접수했다.

이번 현장의 경우 조합 총회에서 일부 무효표를 제외한 참석자 전원이 반대표 없이 코람코자산신탁의 신탁방식 추진에 찬성했다. 토지등소유자 의견이 일치된 만큼 조합 내분에 의한 불필요한 시간낭비 없이 사업에 집중할 수 있다는 게 코람코자산신탁의 설명이다.

코람코자산신탁은 또 도봉2구역 주택재개발정비사업의 일반분양에 나섰다. 지난 2007년 조합방식으로 시작해 약 10여 년간 지지부진했던 사업을 2018년 신탁방식으로 전환하여 3년 만에 관리처분인가, 5년 만에 착공과 일반분양까지 일사천리로 진행시켰다.

이충성 코람코자산신탁 신탁부문대표는 "최근 제기되고 있는 정비사업 방식에 대한 논란은 기존 조합방식에서 신탁방식으로 무게 추가 옮겨가는 과정에서 나올 수 있는 당연한 반발"이라며 "코람코가 이미 성공시킨 재개발o재건축 단지들과 이번 도봉2구역과 연무동 가로주택정비사업 등의 사례가 귀감이 되어 향후 정비사업을 추진하는 토지소유자들의 의심을 확신으로 변화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코람코자산신탁은 내년 초 인천 우진아파트를 신탁방식으로 재건축한 '주안 e편한세상 에듀서밋' 준공을 앞두고 있다. 앞서 '평촌 대성유니드', '모종 금호어울림 아이퍼스트' 등 이미 수도권에서 4개 정비사업장을 성공시켰다. 현재 전국 16개 정비사업지가 신탁방식으로 준공됐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한방 없는 밸류업 실망"…금융주 팔고 아파트 '줍줍'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연중기획] 인공지능 시대의 생존법, AI 리터러시 키우자

포토 / 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