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보
VIP
통합검색

롯데백화점, 잠실에 '크리스마스 마켓' 연다…인증샷 성지 될까

머니투데이
  • 임찬영 기자
  • 카카오톡 공유하기
  • 카카오톡 나에게 전송하기
  • 페이스북
  • 트위터
  • 네이버
  • 텔레그램
  • 문자
  • 2023.11.23 09:00
  • 글자크기조절
/사진제공=롯데백화점
롯데백화점이 오는 24일부터 다음달 25일까지 잠실 롯데월드몰 앞 아레나 잔디 광장에 '크리스마스 마켓'을 연다.


지난해 롯데월드몰 1층 아트리움에 선보인 크리스마스 마켓에는 하루 평균 1만명, 누계 20만명이 넘는 사람들이 찾은 바 있다. 올해는 야외로 자리를 옮겨 지난해 대비 6배 가량 규모를 키운 약 600평 부지에 크리스마스 마켓을 마련했다.

올해 크리스마스 마켓은 정통 '유럽의 크리스마스마켓'의 정취를 담았다. 600년 역사로 크리스마스 마켓의 원조로 일컬어지는 '독일'을 비롯해 각국의 유럽 크리스마스 마켓에서 영감을 받아 완성했다. 유럽 현지의 크리스마스 마켓의 분위기와 문화를 전달하는 데 초점을 두고 모두가 '꿈에 그리는 유럽의 크리스마스 마켓'을 구현하는 데 공을 들였다.

크리스마스 마켓 중심에는 약 7m 높이 '대형 글래스 하우스'가 들어선다. PVC, 유리 등 투명한 소재로 천장과 벽을 마감해 야외의 느낌을 주고 글래스 하우스의 내, 외부에는 빈티지한 우드 톤의 '유럽식 상점'들이 늘어선다. 또 6만여개 전구, 40여개 크리스마스 트리, 각종 소품 등을 통해 크리스마스 마켓을 장식하고 마켓 운영 시간인 오전 10시30분부터 밤 10시까지 조명에 불을 밝힌다. 이번 크리스마스 마켓은 겨울 야경 명소로 입지를 다진 롯데월드타워, 롯데월드몰 등 주변 경관과 어우러져 크리스마스 마켓 전체가 이국적인 분위기를 자아내는 '크리스마스 인증샷' 성지가 될 것으로 보인다.

마켓에는 총 25개 브랜드가 참여해 5000원대 먹거리 등 약 2000여종 상품을 선보인다. 투명 글래스 하우스 내부는 기프트, 테이블 웨어, 액세서리, 와인, 베이커리 등 크리스마스와 연계한 테마 상점들로 구성된다. 특히 '케테볼파르트'는 1964년에 설립된 독일의 크리스마스 전문 상점 브랜드로 시그니처 아이템인 수제 호두까기 인형을 비롯해 오너먼트, 오르골 등을 판매하며 국내에서 유일하게 이번 마켓을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외부 테라스에서는 인기 겨울 간식도 즐길 수 있다. 테라스에는 유럽 플리마켓을 닮은 '야외 취식공간'을 마련하고 겨울 인기 간식을 맛보며 야외 분위기를 만끽할 수 있다. 크래프트 비어로 유명한 '카페인 신현리' 상점에서는 유럽 전역에서 즐겨 먹는 겨울 대표 음료인 '글루바인(뱅쇼)'과 함께 독일 정통의 '뉘른베르크 소시지' 등을 판매한다.


입장은 유럽의 크리스마스마켓 처럼 '입장권 방식'과 '현장 선착순 입장 방식'을 동시에 운영한다. 롯데백화점 APP을 통해 하루 100매 한정 판매 계획인 유료 입장권(5000원)을 구매한 고객은 동반 1인까지 '패스트트랙' 으로 대기 없이 바로 입장 할 수 있다. 커피 부산물을 업사이클링한 '친환경 컵'도 선물로 받는다. 입장권 수익의 일부는 송파구청에 기부해 연말 온정의 손길이 필요한 이웃에 전달할 계획이다. 이 밖에 현장을 방문해 예약 후 대기 순서에 따라 무료입장도 가능하다.

프로모션과 체험형 이벤트도 있다. 24일부터 26일까지 3일간 일별 선착순 100명의 고객 대상으로 음료와 감사품을 증정한다. 마켓에서 구매한 고객에게는 3만원 이상 구매 시 '똔뚜 캐릭터 카카오톡 이모티콘'을 증정하고 15만원 이상 구매 시 '모나미 153네오 크리스마스 캐릭터 한정판 볼펜'을 증정한다. 다음달 16일과 19일에는 핀란드 북부 로바니에미 산타마을에서 온 공식 산타클로스의 포토타임 이벤트를 열고 선물도 나눠줄 계획이다.

롯데백화점 관계자는 "잠실 롯데타운에 '유럽의 정통 크리스마스 마켓'까지 들어서며 어디에서도 볼 수 없었던 진정한 크리스마스 성지를 완성했다"며 "가족, 연인, 외국인 등 대상을 가리지 않고 많은 사람의 방문이 예상돼, 올 연말 가장 뜨거운 겨울 명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머니투데이 주요뉴스

매물 쏟아낸 기관, 개미만 줍줍…2700선 무너진 코스피
네이버 메인에서 머니투데이 구독 카카오톡에서 머니투데이 채널 추가

베스트클릭

오늘의 꿀팁

  • 뉴스 속 오늘
  • 더영상
  • 날씨는?
  • 헬스투데이

많이 본 뉴스

부동산 유튜브 정보채널 부릿지
풀민지

포토 / 영상